경제원론

등록일 2003.06.02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데올로기적 경제학에서의 문제들의 현 상황은 매우 고통스럽다. 순전히 논리적인 관점들에 대한 심오하고, 오랫동안 끌어온 논쟁들이다. 정치적 문제들이 관련되어있는 곳엔 항상 의견의 차이가 존재할 것이다; 판단과 도덕적 가치의 차이들이 있게 마련이다. 그것들은 논리적 분석들에 대해 영향을 주어선 안 된다. 불행하게도, 경제학에서 논리는 의견의 의해 변질되어진다. Arguments는 그들의 일관성에 의해서가 아니라, 결론에 의해서 판단되어진다. 용어들은 정의 없이 사용되어진다. 그 결과 그들을 포함하고 있는 명제들은 단순히
incantations이다. 경제학은 이데올로기의 일부분이다.

나는 15년 이상 자본축적의 의미에 대한 논쟁에 열중해있었다. 10년 정도 될 쯤에, MIT교수 Solow는 ‘John Robinson을 제외한 모든 사람들은 자본이론에 대해 동의 한다’라고 천명하였다. 그러나 그는 그들이 무엇에 대해 동의하였는지를 분명하게 알지 못하였다. 그래서 그에게 대답하는 것이 쉽지 않았다. 곧 후에, MIT line은 실수에 기반을 두었다는 것을 Samuelson 교수가 인정해야만 했던 토론에서 신선한 라운드가 있었다. 그러나 우리는 더 이상 진척시키진 않는다. 지금 막 어떤 Ferguson 교수가 책을 출판했는데, 거기서 그는 그 관점은 인정하지만 여전히 그의 의견을 주장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