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데렐라에서 다니엘까지

등록일 2003.06.0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프랑스의 페미니스트 작가 시몬느 드 보부아르는 `제 2의 성‘에서 사람은 여자로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여자로 만들어진다고 지적했다. 즉 여성은 남성들이 여성을 규정하며
만들어 놓은 '신화'를 학습하고 내면화하기 때문에 제 2의 성이자 타자가 되었다는 말이다.
여성은 수많은 시대에 걸쳐 억압되었고, 타자에 의해 왜곡되어 왔으며 본질이 아닌 단지
성에 의해 제한 받았다.
남녀 불평등 또는 여성 억압에 대한 인식은 길게는 100년, 짧게는 급진적 대중 운동이 전
개된 최근 20년 전부터 있어왔고, 그 사이 여성이 자신의 삶을 스스로 형성해가는 주체가
되고자 하는 노력 역시 인류사를 통해 끈질기게 있어왔다. 우리 역사에 나타난 비근한 예로
황진이 라던가 신사임당의 경우를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