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형도 시 고찰

등록일 2003.05.30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출생부분만 참고한 것을 제외하면 이 리포트는 오직 제 생각으로만 정리된 것이라고 자부할 수 있습니다. 이 과목 점수도 에이쁠 받았습니다.^^ 많은 도움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죽음에 대한 동경
2. 단절과 침묵에 대한 집착
3. 즐거운 고통

Ⅲ.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기형도는 1960년 3월 13일 경기도 웅진군 연평리 392번지에서 3남 4녀 중 막내로 태어났다. 그리고 만 29세의 생일을 엿새 앞둔 1989년 3월 7일의 새벽. 그는 서울 종로의 한 심야극장에서 숨진 채 발견된다. 그는 이렇게 이 세상을 떠났다. 짧은 생애였고 그의 시가 예언한 대로 그는 죽음을 너무 일찍 맞이했다. 이렇게 기형도 그는 훌쩍 이 세상을 떠나버린 것이다. 시인의 생애 참조 : 기형도 시에 나타난 죽음의 상상력 연구, 박상찬, 부산대학교 석사논문, 2001

이렇게 보면 시인의 죽음은 결코 그의 시와 무관하지 않다. 그의 시에서는 언제나 죽음이 자연스럽게 자리하고 있고 그것을 시인은 숨김없이 표출한다. 그가 생전에 남긴 시는 60여편에 지나지 않지만 그의 시들은 끊임없이 죽음과 맞닿아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그의 시에는 죽음과 늙음, 세상과의 단절, 침묵의 흔적이 어디에서나 드러난다. 이것은 기형도 시의 일관된 분위기이다. 60여편에 이르는 그의 시를 약 세 번 정도 읽어본 끝에 그의 시를 그로테스크 리얼리즘이라고 말하는 김현의 말에 고개를 끄덕이게 되었다. 하지만 그로테스크라고 하기에 기형도 시는 아름답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