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의학의 발전과 안락사에 대한 이중기준

등록일 2003.05.29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논의에 앞서
현대의학 발전이 가져온 도덕적 의문
안락사의 정의
안락사에 대한 공리주의 분석
안락사에 대한 의무론적 분석
현실에의 적용

본문내용

1. 의학 발전으로 인간의 평균수명을 늘리는 것이 바람직한가.
2. 의학 발전으로 병실에서의 생존기간을 늘리는 것이 바람직한가.
과거에는 불치병으로 여겨지던 여러 질병들이 치료가 가능해짐에 따라 인간의 평균 수명은 크게 늘어났다. 여기에는 여러 유전적 질병들도 포함된다. 자연 상태에서라면 도태되었을 사람들이 생존을 지속하고 자손을 남김에 따라 인류의 유전자풀이 약화될 것이라고 전망하는 의견도 있다. 이러한 관점은 우생학에 기반하고 있는데 2차 대전 당시 히틀러의 집시와 유태인 말살 정책이 우생학에 따른 것이라고 알려지면서 그것은 비난의 대상이 되었다. 따라서 이러한 의견은 매우 소수에 의해 조심스럽게 언급되는 것이 고작이고 사회 문제로까지 다뤄지지 않는다. 오히려 노인문제라는 이름으로 다뤄지며 노인들이 언제까지 생존하는 것이 바람직한가를 논의하기 보다 그들이 어떻게 살 수 있을 것인가 하는 복지 차원에서만 접근하는 것 같다. 이러한 이유로 여기서는 과제에 대한 두 번째 해석을 바탕으로 안락사 문제를 논의하도록 하겠다.

참고 자료

응용윤리학 -바루흐 브로디
사회윤리 -제니 티치맨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