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원] 재미있는 우리말 어원

등록일 2003.05.28 한글 (hwp) | 5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설겆이'에서 '설겆'은 무엇일까?
2. 전북 지방에서는 씀바귀를 '씸바구, 씸바구리'라고도 합니다.
3. '수저'는 '숫가락'과 '젓가락'이 쳐진 말
4. '씨름'은 옛말 '힐후다'에서 나온 말
5. '자유'는 일본어에서 온 말이 아니라 중국의 '백화문'에서 온 말
6. '칭송'과 '칭찬'의 차이점을 아시나요?
7. '보신탕'은 이승만 정권 시절에 생긴 말...그 이전에는 '개장국'
8. '보배'의 '배'는 한자음으로 '패'...즉 '조개 패'를 말합니다
9. 남자 생식기 '불X'의 '불'은 무엇을 뜻하는 말로부터 온 것일까요?
10. 가루처럼 내리는 비가 '가랑비'이고 이슬처럼 내리는 비가 '이슬비'
11. '노닐다'는 '놀다 + 닐다의 합성어...'닐다'는 '가다'의 뜻
12. '고양이'를 왜 '나비야!'하고 부를까요?
13. 설화에 의하면 '베짱이'는 베를 짜고 노래를 부르는 곤충.
14. '벽'의 사투리인 '베름빡'에 관하여
15. '방구'(가죽피리)는 고유어가 아니라 한자어
16. '무지개'는 '물'로 된 '문'이라는 뜻
17. '닭의알'-->'닭이알'-->'달걀'......'달걀'은 토박이말
18. '뚜렷하다' '또렷하다'는 원래 '둥글다'는 뜻
19. '물 한 모금 마시고'의 '모금'은 '먹다'와 연관된 단어
20. '만나다'는 '맞나다'에서 온말
21. '꽁치'의 어원에 관한 유력한 설이 있습니다
22. '온갖'은 '수적으로 전부의 종류'란 뜻
23. '낭떠러지'와 '벼랑'은 어떤 차이가 있을까요?
24. '눈꼽'의 '꼽'은 원래 '곱'...'곱'은 '기름'이란 뜻
25. '곡식 한 말을 수확할 수 있는 땅' --> '한 마지기'
26. '곰'과 '팡이'의 어원을 아셔요?
27. '곧다'와 '굳다'에서 나온 '꼿꼿하다'와 '꿋꿋하다'
28. 동사는 사라지고 명사만 남은 '기침'의 어원
29. '값이 싸다'는 원래 '값이 적당하다'는 뜻
30. "구실을 삼다"와 "사람 구실을 못한다"에서
31. '아깝다'와 '아끼다'는 연관된 단어
32. 생식기 근처에 난 털을 뭐라고 하는지 아셔요?
33. '지붕'은 '집'의 '위'란 뜻
34. '낮다'의 어간 '낮'에 '-브다'가 붙어 생긴말 --> 나쁘다
35. '장아찌'의 어원이 무엇인지 아십니까?
36. '찌개'는 '디히개 > 디이개> 지이개 > 지개 > 찌개'로 변화한 말
37. '사냥'의 어원에 대한 부연설명
38. "영낙없이 지 애비 탁했네" --> "영낙없이 지 애비 닮았네"
39. 라면은 살짝 끓여서 물을 버리고 다시 삶아 먹는 것이 좋다는군요.
40. '베개'를 전북지방에서는 '비개' '벼개'라고도 합니다.
41. "여기 멀국/말국 좀 주셔요"가 무슨 말인지 아셔요?
42. '대리다' '대리미'는 전북 지방의 방언입니다.
43. '멀국/말국'은 전라도 방언...'국물'이 표준어
44. 전북에서는 '생강
......

본문내용

1. '설겆이'에서 '설겆'은 무엇일까?

우리가 집안 일 중에서 제일 싫어 하는 것이 '설겆이'지요. 이 '설겆이'는 '설겆- + -이'로 분석할 수 있고, 이 '-이'가 명사를 만드는 접미사임은 쉽게 알 수 있지요. 그렇다면, '설겆-'은 무엇일까요?

이 '설겆다'는 옛말에서는 '설엊다'였습니다. 그리고 '설다'라는 동사가 있었는데, '설다'는 '치우다, 정리하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한자로는 '수습'이라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설엊다'는 "먹거든 또 그릇들 설어저 오라"(먹거든 또 그릇들을 정리하여 와라)라는 우리가 지금 쓰는 문장도 보이지만,"우리 잘 데를 설엊자"(우리가 잘 곳을 정리하자)라는 문장도 쓰이고 있지요.

그러니까 '설엊-'은 자연히 '설- + 엊-'으로 분석됩니다. 그렇다면 '엊-'은 또 무엇이지요?

이 '엊-'은 '설'의 '리을' 밑에서 '기역'이 탈락한 것입니다. 즉 '겆-'입니다. 만약에 '겆-'이 아니고 '엊-'이었다면, 이것은 '서'기역'이 탈락하였기에 '설엊다'로 표기된 것이지요. 이 '겆'은 '걷다'의 '걷'이 구개음화된 것 같이 보이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구개음화가 일어나기 전부터 '겆-'이었으니까요.

'겆다'도 역시 '수습하다, 정리하다'란 동사이었습니다. 그러니까, '설겆이'는 '정리하다'라는 뜻을 가진 두 개의 동사가 합쳐진 단어입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아름다운 우리말의 어원 6페이지
    머리말말은 문화창조의 원동력이라고 말하거니와 말 속에는 그 언어공동체인 겨레의 정신적 문화유산이 아기자기하게 고스란히 살아 움직이고 있다는 것을 우리는 명심하지 않으면 안 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국어학에서는 우리말이 고대 문화 속에 활기를 불어 넣고 있었던 모습은 ..
  • 우리말의 어원 7페이지
    1) 사나이 하류 여인층에서 남자들을 원망하는 말투로 '남편네' 나 '男丁네' 라는 말을 과거에 썼던 흔적은 있으나 남자의 기세에 눌려서 그러한 표현은 좀처럼 일반화되지 못한 채 그늘에 숨겨지고 말았다. 그러나, '여편네' 라는 말은 우리의 실생활에서 흔히 쓰인다. 이..
  • 우리말의어원 15페이지
    [어원 이야기] 싸가지, 싹수 '싸가지'의 '싹+ -아지'로 새싹의 '싹'에 '강아지, 망아지'처럼 작은 것을 뜻하는 '-아지'가 붙어 만들어진 말인 듯합니다. 그런데 '싸가지'는 '싹수'의 강원도와 전라남도 방언입니다.싹-수 [-쑤] 어떤 일이나 사람이 장차 잘..
  • 우리말의 어원조사 12페이지
    어쭈구리’라는 이름의 상호명을 가진 전국 규모의 소주호프 체인점이 있다. ‘해리피아’, ‘인디오’ 등의 외래어를 사용하는 체인점이 대다수를 차지하는 소주호프 세계에 독특한 우리말인 ‘어쭈구리’라는 상호를 사용했다는 점에서 상당히 독특해 보인다. 그런데 이 어쭈구리라는 ..
  • [국어국문]외래어와 우리말 순화 10페이지
    ☞와이프(x) -> 아내(o)에 관한 풀이 어떠한 남자와 부부 관계를 유지하는 여자를 가리 키는 가장 일반적인 우리 낱말은 아내이다. 그리고 이것은 중립적인 말이다. 높임의 뜻도 없고 낮춤의 뜻도 없으며 멀고 가까움의 차이도 없다. 그러므로 자기 아내이든 남의 ..
  • 우리말의 어원과 영어의 기원 알파벳의 변천 13페이지
    어원(語源˙語原)이 란? 어떤 단어의 근원적인 형태. 또는 어떤 말이 생겨난 근원언어의 특성어원학의 기본원리한 낱말 또는 낱말 요소의 가장 오래된 형태는 ..
  • [국어학] 친족어의 어원 6페이지
    1.부권중심 친족어의 형성 우리의 전통적인 가족은 가부장제도로 그 맥을 이어왔기 때문에 '어머니'의 부모는 '아버지'의 부모의 호칭법을 따르되 여자는 출가외인이라 해서인지 모계를 외가계라 하여 직계친족어의 머리에 '외'를 접두사로 붙여 '외할아버지', '외할머니' 등으..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어원] 재미있는 우리말 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