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의 충돌과 21세기 일본의 선택 -새뮤얼 헌팅턴

등록일 2003.05.2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문명의 충돌 요약과 감상

본문내용

다극·다문명화 하는 세계
냉전 후 세계의 정치는 다극·다문명화 되었다. 냉전 후의 세계에서 여러 민족들 간에 가장 중요한 차이는 이데올로기나 경제가 아닌 문화가 되었다. 국민국가가 여전히 국제 문제의 주역을 담당하고 있는데, 현재 국가의 그룹을 나눈 경우에 중요한 것을 일곱 또는 여섯의 세계 주요 문명이다. 초강대국끼리의 경쟁을 대신하여 문명의 충돌이 일어나고 있는 것이다. 문화의 차이에 의해 정치나 경제발전에 크게 차이 날 수도 있다.
문명의 성질
문명의 성질은 첫째로 단수형의 문명과 복수형의 문명을 확실하게 구별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문명은 문화의 총체라고 여겨지는 것은 아니나 문화는 문명을 정의 할 때 빠짐없이 등장하는 공통 주제임에는 틀림없다. 또한 문명은 포괄적이다. 또한 문명은 지속되지만 발전하기도 한다. 문화는 문화적인 테두리이지 정치적인 테두리가 아니다.
나의 감상과 비평
20세기에 들어서 세계는 이데올로기의 전쟁에 휩싸이게 되었다. 사회주의와 민주주의 또는 자본주의와 공산주의의 이 양대 이데올로기는 마치 두 개의 커다란 블랙홀과도 같아서 세계의 대부분의 국가들을 자신들의 진영으로 빨아들였다. 40년간 계속되었던 이 전쟁은 소련의 붕괴로 인해서 그 균형이 깨지고 말았지만, 이러한 붕괴가 '역사의 종말'로 이어지지는 않는 듯 하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