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과학의 개방 요점정리

등록일 2003.05.27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장 사회과학의 역사적 구축
2장 사회과학의 내부의 논쟁
3장 이제 어떤 유형의 사회과학을 건설할 것인가
4장 결론-사회과학의 재구조화

본문내용

1장 사회과학의 역사적 구축
사회과학은 근대세계의 기획이다. 사회과학의 뿌리는 경험적으로 어떻게든 입증할 수 있는 현실에 대한 체계적이고 세속적인 지식을 발전시키려는 시도에서 발견된다. 그리고 그 시도는 16세기 이후에 개화하였고, 근대세계 구축의 한 부분이기도 하였다. 이는 과학이라는 이름을 따게 되었고, 이런 여러 세기를 지배해온 과학에 대한 고전적 관념은 두 개의 전제 위
에 구축되었다. 하나는 과거와 미래사이에 균형이 존재한다는 뉴턴적 모델이다. 이것은 준 신학적인 관점으로 만물이 영원한 현재 속에 공존하기 때문에 과거와 미래를 분간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두 번째 전제는 데카르트적 이원주의, 즉 자연과 인간, 물질과 정신, 물리세계와 사회적 영적 세계간에 근본적인 구별이 있다는 가정이다. 과학은 모든 시간과 공간을 초월하여 진실로 남는 보편적 자연법칙에 대한 모색으로 정의 내려지게 되었다. 17세기와 18세기에 구축된 자연과학은 과학과 철학 사이에 구분을 두지 않았다. 다만 그들이 과학과 철학 영역을 구분하는 한에 있어서는 세속적 진리를 추구하는 데서 양자를 동맹으로 간주하였다. 그러나 19세기 초 이전에 이미 과학과 철학이라는 지식의 구분이 분리되고 동등한 두 영역이라는 인식을 상실하게 됨에 따라 자연과학자들의 입장에서는 양자 사이에 일종의 위계적 서열이 존재한다는 인식이 생겨다. 즉 확실한 지식(과학)대 상상된 혹은 가상의(과학이 아닌 것)지식이라는 인식이었던 것이다. 그리고 19세기초는 과학의 승리가 언어학적으로 안착되었다. 지시형용사가 없는 과학이라는 말이 주로 자연과학과 등치 되게 되었다. 이것은 자연과학이 철학이라 불렸던 또하나의 지식 형태로부터 자신을 전적으로 분리되거나 심지어 그와 정반대라는 식의 사회지성적 정당성을 얻고자 하는 의도의 정점을 보여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