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태와사후피임약에대한의견

등록일 2003.05.27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늘날 사회는 고속성장과 더불어 성문화에도 많은 변화가 일고 있다. 이러한 현실 속에서 난 정확한 기준에 의한 낙태를 찬성하며 사후피임약의 사용 또한 지지한다는 것을 미리 말해 둔다. 선진국에 있어 낙태는 진보주의나 여성 운동에서는 여성의 권리로 인정하고 적극 찬성하는 반면 보수주의에서는 낙태를 반대하고 있다. 낙태를 반대하는 입장에서 제일 중요시하는 부분은 태아의 권리와 인간의 존엄성문제이다. 인간을 수정된 이후부터 인간의 권리를 가져야 한다고 주장하며 한 인간의 생명을 같은 인간이 결정할 수 없다는 것이다. 하지만 인간의 권리가 태아에게 부여 될 수 있다면 그 시기는 아직 세포분열을 하고 있는 수정된 그 순간부터가 아니라 어느 정도 인간의 모습과 성장이 이뤄진 후라야 한다. 여기서 말한 어느 정도란 임신 3개월을 말한다. 태아는 3개월이 되면 몸 길이는 7-8Cm, 몸무게는 약 21g이 되며 사람에 가까운 모습과 생식기가 생겨서 남녀의 성 구별이 가능해 진다.
그럼므로 태아의 권리가 생기기 이전인 2개월 까지의 낙태를 합법화 하자는 말이다. 또한 장애인이나 청소년들이 강제나 폭력에 의하여 성관계를 갖고 원하지 않는 임신을 할 경우 낙태는 최후의 선택일 수밖에 없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