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학] 마왕퇴 유물전으로 본 고대 중국인의 생사관

등록일 2003.05.25 MS 워드 (doc)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책읽고, 마왕퇴 유물전 직접 갔다온 소감들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누구나 한번쯤은 죽음에 대해 생각을 한다. 삶과 죽음에 관한 문제는 인간 모두의 궁금증이다. 처음 『고대중국인의 생사관』 이란 책을 짚었을 때는 단순히 생사관을 다룬 책인 줄 알았다. 이 책의 저자는 漢代의 역사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그 당시를 살아가는 인간들의 구체적인 삶을 생동시킨 그 시대의 보편적인 이성과 감성을 알아야 한다고 보고 그러한 면에 치중하여 연구하였고, 『고대중국인의 생사관』 역시 그러한 관점에서 쓰여진 책이다.
전체적으로 『고대중국인의 생사관』을 살펴보면 1장에서는 본론에 들어가기 이전에 漢代 전반적인 기조와 사상서술의 태도를 밝혀 앞으로의 서술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2장-3장은 고대 중국인에게 있어서 신과의 관계와 관념, 신의 종류, 신의 기능, 또한 고대중국인이 가진 내세관에 관한 설명을 하고 있다.
4장-8장은 고대중국인들의 자연관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자연의 질서, 우주와 천체, 신화와 철학적인 관점에서 우주와 인간의 긍정적인 측면을 설명하려는 시도, 천지관 및 물질의 창조관, 지상에서 목격되는 사건을 정상적이고 규칙적인 고리의 일환으로 파악하면서 그 순환적인 반복이 세계의 직속적인 존립에 불가결하다는 이론들을 설명하며 또한 이러한 자연에 나타나는 이변현상들을 고대중국인들은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는지 밝히고 있다.
9장-12장은 고대중국인들이 신과 연결되기 위하여 어떠한 의식들을 취했으며. 또한 그들이 인지하고 있는 사후세계에 도달하기 위하여 장례의식이 어떻게 행해졌는지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참고 자료

독후감과 감상문입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