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과 문화] 수학서설을 읽고...

등록일 2003.05.25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수학서설'이라는 도서의 감상문 입니다

본문내용

이 책의 한 구절에는 이런 말이 나온다. '만물은 수이다.' 나도 이제 그렇다고 생각하게되었다. 내 전공은 현대사회의 필수품이라고 하는 컴퓨터이다. 대학에 진학하기 전에는 몰랐는데 컴퓨터라는 것은 결국 성능 좋은 계산기였다. 지금도 전공 책을 펼치면 반 정도는 수학적인 설명으로 채워져 있다. 책을 한 권 출판해도 ISBN이라는 번호가 붙어 다니고 책뿐만 아니라 거의 모든 제품에는 바코드가 찍혀있다. 주위를 둘러보면 눈에 보이던 보이지 않던 '수학'이 담겨있다. 수학의 사용은 이처럼 대중적이고 당연하데 비해 학문으로서의 수학은 대중적이지 못하다고 생각한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의 머리 속에는 (수학=어렵다) 혹은 (수학=복잡한 수식, 기호)등 이런 공식이 성립되어 있는 것 같다. 다행이 이 책의 저자는 수학의 대중화가 서서히 일고있다고 했다. 나는 볼리야이와 로바체프스키가 유클레이데스에게 그랬듯이 우리 사회에서 이 고정관념들을 깨버리는 멋진 반전이 일어나길 바란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독후감 - 수학비타민 플러스(박경미) 5 페이지
    1. 들어가며 이 책 <수학비타민 플러스>는 수학을 못 하거나 관심이 없는 사람, 수학이라는 단어를 듣는 순간 짜증부터 일으키는 사람들에게 수학이 일반인들의 생각과는 달리 어려운 것만은 아니라는 사실을 알려주는 흥미진진..
  • 박사가 사랑한 수식 독후감 1 페이지
    ‘세상밖으로 날아간 수학’과 함께 읽는 두 번째 수학서적이다. 이 책은 수학서적이지만 수학에 대한 지식이나 정보의 획득보다는 인간적인 면에 대하여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는 책이었다. 이 소설은 메마른 수식이 전하는 감동..
  • '수학공부 이렇게 하는거야' 독후감 3 페이지
    이 책을 읽으며 가장 좋았던 점은 수학에 대한 여러 오류를 소개하는 것이었는데 이러한 부분이 책을 더 재미있게 읽을 수 있게 해주었다. 예를 들어 1-(-1)=0 , 또 아이들이 십일을 101로 쓰는 경우 등 일상 속에서 충분..
  • 수학 관련 교양 서적 `학원에서 알려주지 않는 중학수학 만점 공부법` 읽고서 1 페이지
    이제까지 나는 수학 과외 수업을 하며 why? 라는 질문을 배제하며 암기식 수업을 하였다. 내가 이제껏 그렇게 배웠고 그렇게 공부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교대에 오기 위해서 다시 수학 공부를 하였을 때 why?를 생각하게 되었다..
  • 독후감 <수학, 인문으로 수를 읽다> 5 페이지
    1. 들어가며 얼마 전 '융합과 통섭의 지식 콘서트' 시리즈의 세 번째 책 <수학, 인문으로 수를 읽다>를 읽어 봤다. 수학과 관련된 책을 읽으면 늘상 느끼는 것이지만 우리 일상은 정말 수학과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