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문명 속의 권력 문제

등록일 2003.05.2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역사를 이해하는 것은 여러 가지 방법이 있을 수 있다. 그 중에서 유력한 방법 중 하나는 지배세력의 변화를 이해하는 것이다. 신석기 시대의 씨족사회에서는 정치적 지배자가 뚜렷하지 않은 공동체적 사회였다. 그리고 성읍 국가가 형성되면서 국가의 일반 구성원과 구별되는 지배세력이 등장하였다. 종래의 부족장 가족을 중심으로 하고 여기에 씨족장 가족이 가담해서 성읍 국가의 지배세력을 형성하였던 것이다. 삼국시대가 되면서 국가규모는 커졌지만 지배세력의 범위는 오히려 좁아졌다. 왕족의 지배자적 지위가 강화되고 왕비족이 참여하는 정도였던 것이다. 통일 신라가 되면서 왕권은 전제화하여 권력이 군주 한 사람에게 집중되었다. 그리고 전제군주를 보좌하는 주요 행정직은 왕족인 김씨 일족에게 한정되었던 것이다. 고려는 왕족만이 아니라 육두품과 호족 출신의 많은 문벌귀족을 중심으로 한 귀족사회였다.
조선에 이르러 양반사회가 되면서 양반 사대부의 사회적 기반은 전국으로 확대되었다. 그리고 고려시대와는 비길 수 없을 정도로 지배세력의 수적인 증가를 가져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