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관] 서양 근대 사상가들이 본 이상적 국가관

등록일 2003.05.2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많은 도움 되시기를..

목차

없음

본문내용

많은 사상가들은 어떻게 하면 인간이 평화롭게 잘사나? 또는 어떻게 사는 것이 바르게 사는 것인가? 등 인간을 중심으로 하여 많은 생각과 이론을 전개해 나갔다.
그 중 내가 보기에 근대의 서양 사상가들은 인간의 본성에 대해서 생각하고, 그래서 어떠한 효율적인 정부, 국가가 인간에게 필요한가에 대해서 많이 생각한 것 같다. 현대와 같은 비슷한 국가의 개념이 서서히 전개되었던 시기에서부터 시작하면 먼저 철저하게 논리적인 사고를 펼치자고 했던 아니, 정말 논리가 맞아떨어지게 이론을 전개했던 '홉스' 부터 살펴보자.
홉스(T. Hobbes 1588-1679)는 1651년 '리바이어던'이라는 저서에서 강력한 국가에
대한 필요성을 주장했다. 인간은 욕망 덩어리라고 보아서 자연상태의 인간은 자기
자신에게 최선이라고 생각하는 권리를 가지려고 하기 때문에 자연법( 생존보존의
법칙, 천성 유지의 원칙, 사회계약 유지의 원칙) 이 확보되어야 한다고 했다. 여기서
바로 사회계약설이 나오는데, 사회계약설은 국가권력의 기반과 정당성의 근거를 국
민의 합의에서 찾고 있다는 점에서 근대 민주주의 이론에 큰 공헌을 하였다. 그러나 홉스는 더 강한 힘을 가진 국가가 필요함에 결론을 지었고 국가는 사회 구성원들에게 안전을 보장해주고 내부의 갈등을 조장해주는 대신, 구성원들의 모든 권력을 가진다고 하였다.

참고 자료

www.naver.com
책제목이 아마 서양근대사상가..이랬던것 같습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