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철학] 나의 교육철학

등록일 2003.05.20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정보 유용하게 쓰였으면 하구여..
감사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근래 들어 학교에 대한 근심이 늘어가고 있습니다. 물론 그 근심 거림의 중심에는 아이들이 있습니다. 학교만이 줄 수 있는 ‘졸업장’의 사회적 위력이 크지 않다면, 즉 학교를 포기하는 것이 곧 인생을 포기하는 것만큼이나 큰 의미로 해석되지만 않는다면, 학교에 남아있기를 기꺼이 거부할 거라고 이야기하는 아이들이 늘어만 갑니다. 왜 학교는 아이들에게 ‘따’당하고 있는 것일까요?
학교에서 배우는 지식이 사회적 유용성을 상실함으로써 아이들에게도 더 이상 배움의 동기를 유발하지 못한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일정 시기의 아이들을 한 공간에 일괄적으로 몰아넣고 획일적이고 박제화된 지식을 분배하는 학교는 이제 역사적 사명을 다하고 역사의 무대에서 사라져야 한다고 이야기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일정 부분 진실을 내포하고 있는 말입니다. 그렇다면 학교가 제시하는 지식의 내용이 시대의 흐름에 맞게 재편된다고 해서, 아니 근대적 학교의 뒤를 이어 새로운 교육공간이 들어선다고 해서 아이들은 행복해질 수 있을까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