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직행동론] 피오리나의 리더쉽

등록일 2003.05.19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미국의 시사 주간지 포춘지에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기업인’으로 4년 동안 1위를 고수하고 있는 칼리 피오리나(Carly Fiorina) 휴렛패커드 회장은. 1999년 실리콘밸리의 보수적인 대기업 휴렛패커드에서 여성으로서 최고경영자(CEO)의 자리에 올라 세계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그가 다시 한 번 세계를 놀라게 했다. 컴퓨터 업계의 거대 기업이자 경쟁사인 컴팩 컴퓨터를 주식 교환 방식으로 250억 달러(약 32조 원)에 인수 합병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이같은 그녀의 결정에 대해 주주들을 비롯한 휴렛패커드 창업자의 후손들은 거센 반대와 비난을 서슴지 않았다. 세계 첨단 정보기술업계 사상 최대 규모로 이루어지는 이번 합병 계획은 상당한 위험을 감수해야 하는 도전이었기 때문이다.
컴팩을 인수한다면 휴렛패커드는 총자산 564억 달러(약 73조 원)를 가지고 IBM에 이어 제2의 공룡기업으로 부상하게 된다. 그러나 제너럴일렉트릭(GE)과 하나웰의 합병 실패를 목도한 주주들과 세계인들은 몸집만 크고 실속이 없는 컴팩과의 합병이 과연 이익을 도출할 수 있을지 의심하고 있다. 그와 같은 염려를 반영하듯 합병 계획 발표 후 주가는 큰 폭으로 떨어졌고, 휴렛패커드 창업자의 가족들은 법적 대응을 해서라도 컴팩 인수를 반대한다는 입장을 강력하게 표명하려 하고 있다. 이번 합병이 무산될 경우 피오리나가 CEO의 자리를 내 주어야 할 정도로 사안이 중대하다.

피오리나 회장이 이처럼 위험한 도전을 한 이유는 무엇일까? 변화 무쌍한 그의 배경과 경영방식 속에 나타난 그의 리더십의 특징은 무엇인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