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문학감상] 내 인생의 마지막 4.5초

등록일 2003.05.19 한글 (hwp) | 1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소설은 바로 그 순간 4.5초 뒤면 죽는다는 것을 직감적으로 느낀이의 순간에 고백한 전기이며 고해다. 난간을 부수며 네 바퀴를 부웅하는 엔진의 힘으로 공중에 띄운 순간부터의 그 찰라 죽을 것이지만 죽기보다 싫은 순간이 될 수도 혹은 포기한 상태에서의 마음 편할. 살아온 시간속의 자신과 주변에 대한 편안한 고백. 글의 전반적 분위기로 봐서는 후자의 경우에 더 가까울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 것이 사실이기는 하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내 인생의 마지막 4.5초 독후감 1페이지
    죽음이 우리에 가져다주는 의미는 무엇일까? 우리 인간의 삶은 영원하지 않다. 죽음을 맞이하는 시간이 개개인마다 약간씩 다를 뿐 모두들 죽는다. 죽음을 앞둔 인간은 죽기 바로 직전 짧은 시간동안 자신의 인생을 뒤돌아보며 반성하고..
  • 내인생의 마지막 4.5초 1페이지
    소리가 났으나 아무도 듣지 못했다. 자동차 사고가 났으나 아무도 보지 못했다. 차가 다리 난간과 충돌하였다. 남자는 화가 났고 여자는 기절하였다. 남자는 떨어지는 순간순간 지난 과거를 하나씩 기억해낸다. 남자는 의례적인..
  • 성석제 내 인생의 4.5초 플롯분석 6페이지
    서론 처음 이 소설을 읽으면 내용을 이해할 수 없다. 남자와 여자가 교통사고로 추락하는 순간이 짤막짤막하게 나오고 남자가 회상하는 인생이 드문드문 나온다. 이것도 시간순으로 배열된 것이 아닐뿐더러 사건이 인과관계에 따라..
  • 조동관 약전,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성석제 2페이지
    ‘조동관 약전’과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는 같은 저자의 소설이어서인지 두 작품 모두 제일 두드러지는 점을 꼽으라면 문체와 인물을 뽑을 수 있겠다. ‘조동관 약전’과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는 모두 각각 ‘조동관’과 ‘..
  • 성석제 - 조동관약전 1페이지
    똥깐이라 불리는 동관이는 자기가 살고 있는 동네에 대적하는 인물이었다. 그는 이성적으로 행동하는 것 따위는 잊었거나 애초에 몰랐을 것이다. 세상의 질서에 순응하고 타협하지 못하고 오로지 자기가 내키는대로 행동하고 일을 저지르고..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비문학감상] 내 인생의 마지막 4.5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