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상학] 현상학-에드문트 훗설

등록일 2003.05.1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graysky97@hotmail.com

목차

1. 들어가기
2. 주어진 생활세계로 되돌아가 물음으로써 선험적 현상학에 이르는 길

본문내용

1
들어가기

현상학(現象學, Ph nomenologie, Phenomenology)이란, 우리의 눈에 보이는 현상들을 하나의 체계로서 간파하고자 하는 노력의 산물이라고 할 수 있다. 이는 소크라테스와 플라톤의 이전부터 있어왔던 현상과 그 본질에 대한 인간의 인식(episteme)과 함께 이를 파악하기 위한 전초단계로서 세계를 보는 시각에 대한 새로운 주석이라 할 수 있다. 철학의 역사에서의 현상학이란, 곧 나타나는 것, 주어지는 것, 의식되는 것, 체험되는 것 일반의 현상들을 충실히 기술(記述)하려는 노력으로부터 시작된다. 이에 따라 직관, 본질 , 통찰과 함께 인간의 소여방식, 즉 주어진 것, 부여된 바의 일반적으로 연구 등의 출발점으로서의 이의 없이 받아들이게 되는 사실, 원리, 또는 여건 등의 방식에 의해 기술된 철학의 방법이다. 따라서 철학이 자유로운 이성에 따라 보편타당하고 절대적으로 확실한 앎과 이 이성에 근거한 자율적 삶을 형성하기 위한 탐구라고 하는 것처럼, 현상학이라는 철학의 분과(分科) 또한 그러한 목적에 의해 설정되었던 것이다.

참고 자료

『유럽학문의 위기와 선험적 현상학』(Die Krisis der europ ischen Wissenschaften und die transzendentale Phanomenologie)의
「제3부 선험적 문제의 해명과 이에 관련된 심리학의 기능」
"현상학적 운동"- 스피겔스타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