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석영의오래된정원

등록일 2003.05.16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내가 작가 황석영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지난 2000년 공개강좌에서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는 절대로 응하지 않겠다."고 천명해서 지식인들의 안티조선 붐이 일어나게 했을 때 이다. "문학상의 상업주의와 사이비 권력놀음 따위의 문제점이 지적된 것이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실상은 <조선일보>가 특정 문인 몇 사람을 동원하여 한국문단에 줄 세우기 식의 힘을 '종신토록' 행사하겠다는 것이다……. 무슨 경품 뽑기 대회도 아니고 불량품 가려내기도 아닐진대, 편 가르기와 줄 세우기 식의 사이비 권력놀음을 당장 걷어치워라. 심사에 동참한 동료 문인들에게도 엄중히 항의하건대, 나는 변변치는 않지만 떳떳하게 살 권리가 있는 한 사람으로서 더 이상 욕을 보이지 말아 주기를 부탁하는 바이다……."('동인문학상 심사대상을 거부한다.' 중에서 발췌. 인용) 황석영은 학교에서 “삼포가는길”의 작가로 배웠고 그의 작품도 그럭저럭 재밌게 본 정도뿐, 내가 별로 알지 못하는 평범한 작가중의 한사람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