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사] 중세음악

등록일 2003.05.13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독일은 16세기에 들어와서 플랑드르 음악의 강한 影響 아래 계속 向上하였고, /ㅐ 樂器製作과 器樂音樂面에서 獨自的인 것을 開拓하여, 그후의 獨逸音樂 黃金時代의 基礎를 닦아갔다. 다른 어느 나라보다도 더 르네상스적으로 된 것이 바로 獨逸 音樂이다. 네덜란드 출신의 랏수스가 1556년 뮌헨에 와서 팔레스트리나와 비슷한 무반주 합창곡을 많이 썼는데, 이에는 敎會 것 외에 많은 世俗的인 것이 있고 , 그 점으로도 팔레스트리나것 이상으로 르네상스적이며 또 그 작품이 대체로 强烈하고 劇的이면서 主觀的이며, 이따금 官能的이기까지 하여 음악을 人間的으로 解放하였다.
그밖에 독일에서는 소박하고 귀여운 합창곡도 성하였다. 그 작곡자들은 인간적인 기쁨과 슬픔을 단적으로 表出하려한 점에서 르네상스적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독일의 가장 르네상스적인 음악은 루터가 改革한 프로테스탄트 교회의 찬미가(Choral)이다. 이것은 民謠曲 비슷한 간단한 旋律을 가진 和聲的이며 알기 쉬운 合唱曲으로 , 歌詞도 獨逸語이다. 이 讚美歌는 카톨릭 敎會音樂처럼 專門的인 가수가 아니라 會衆 全體가 부르기 위한 것이다. 이 讚美歌야 말로 가장 르네상스적인 音樂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