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에서 현실로 자리잡은 풍력발전

등록일 2003.05.11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경제의 세기에서 환경의 세기로 ! 20세기와 21세기를 생태론자는 이렇게 구분하였다. 삶의 중심적인 동기가 경제적 이익에서 환경 또는 자연의 희소성으로 바뀌어야 한다는 선언이다. 경제적 동기가 우선인 개발론자들조차 21세기가 환경의 세기라는 규정에 드러내고 이의를 제기하진 않는다. 인구 증가와 경제 성장이 지구의 생태적 지속가능성을 위협하는 현실이 인류에게 너무 생생하게 지각되기 때문이다. 환경의 세기에 맞게 사회를 재구축하는 밑그림은 역사와 현실에 대한 반성과 새로운 철학적, 기술적 경향을 바탕으로 생태효율성 높이기와 순환경제의 구축으로 요약할 수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