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이계진] 뉴스를 말씀 드리겠습니다, 딸국!을 읽고

등록일 2003.05.1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많은 도움되었음 합니다..
좋은 하루되세여..^^#

목차

없음

본문내용

흔히들 아나운서라 하면 막연히 낭만과 멋의 대명사적 직업으로 생각한다. 그들의 겉으로 보이는 모습만을 보고 마치 '만능의 방송인'쯤으로 여기는 것이다. 하지만 그들의 보이지 않는 뒤편에는 이 시대를 고통과 함께 어울리며 살아왔다. 격동의 70년대와 80년대는 더욱 말이다.
어떤 사람들은 아나운서를 '연예인'이라고도 하고 또 어떤 사람들은 '언론인'이라고도 하며 때론 어떤 사람들은 '앵무새' 또는 '나팔수'라고 하기도 한다. 앵무새는 남이 적어준 글을 그대로 앵무새처럼 읽는다하여 그렇게 불리워졌는 지는 모르겠지만 아나운서들은 단 5분의 뉴스도 단순히 읽는데 그치지 않고 생명은 불어넣고 말하고 있다. 나팔수는 단지 악단주인과 작곡가를 잘못 만났을 뿐이다. 맘에 안 맞는 곡이라 해서 마음대로 즉흥으로 불러댈 수는 없는 일 아닌가? 아나운서는 한마디로 규정지을 수 있는 연예인,언론인,앵무새,나팔수도 아닌 그저 '아나운서'일 뿐이다.
.
.
.
우리네 생의 언덕에는 언제나 우리가 바라는 남풍만 불지는 않는다. 때로는 회오리도 불고 북풍도 불고 높새도 분다. 이러한 시기에 바람 맞이 언덕에서 살기에는 강한 줄기의 풀이나 나무보다는 오히려 휘어 늘어질 줄 아는 속성의 것들이 훨씬 유리한데 우리의 격동의 시기의 아나운서들은 나무도 아니고 풀도 아니고 또한 휘지도 못하는 속성을 가져 이 시대를 고통과 함께 어울리며 살아남아 오늘에 이르렀다.
어떤 우리의 호가호위(狐假虎威) 때문에 너무도 힘겹게 보냈던 우리의 70∼80년대. 다시 한번 되새겨 보아야 하겠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신문방송] 방송3사 아나운서 분석 21페이지
    KBS : 기능적, 권위적 - 비상시에 도움이 되는 채널 - 다양한 지방 뉴스 제공 - 믿을 수 있는 채널 MBC : 공공성과 오락성이 혼재 - 다양한 정보 제공 - 친근감을 주는 채널 -..
  • 뉴스에 나오는 방송언어의 특징과 잘못된 사례 6페이지
    Ⅱ. 본론 본론은 방송 대표 3사인 SBS, KBS, MBC의 뉴스 중 시청자에게 질타를 받을 수 있는 사례를 분류해보았다. 그 결과 표현상의 오류가 가장 많았으며, 적절하지 못하거나 다른 말로 대체 가능한 단어의 사용,..
  • [아나운싱] 뉴스모니터링 10페이지
    ⊙기자: #황금빛 벌판 한켠에서/ 농민들은 가을걷이에 분주합니다.# #방금 수확한 햇벼를 널어/ 따스한 가을햇살에 말립니다.# #가족 모두 붉게 영근 고추를 따며/ ⇒ ‘황금빛’에서 ‘황’의 이중모음을 제대로 발음하지 못하고..
  • 뉴스란 무엇인가 12페이지
    뉴스란 무엇인가? 라는 주제에 나는 단순히 우리에게 TV를 통해서 정보를 주는 하나의 정보처라고 생각했다. 이런 뉴스에는 무엇이 있고, 우리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 것일까? 그러면, 이제부터 뉴스에 대해서 알아보자. ..
  • MBC방송국을 다녀와서 2페이지
    누구나 한 번쯤은 가보고 싶은 동경의 대상인 방송국. 그 중에서도 메이저 공중파 방송국중의 하나인 MBC는 언론학도들뿐만 아니라 일반인들도 가보고 싶은 곳일 것이다. 이러한 MBC를 이번에 ‘매스컴과 사회’ 전공과목 ..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독후감 이계진] 뉴스를 말씀 드리겠습니다, 딸국!을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