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자전거 도둑 - 박완서

등록일 2003.05.0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책은 작가 박완서의 동화집이다. 이제까지 나는 '동화' 하면 세계 명작 동화 예를 들어 바보 이반, 신데렐라 뭐 이런 것들을 떠올리게 되는데 꼭 동화들이 아주 오래전에 지어진 이런 것들만 있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다시 떠올리게 되었다.
작품 해설 중에 이런 말이 있다.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게 되는 것은 주로 먹고 싶은 걸 마음대로 먹으며 편하게 살면서 남들 위에 군림하게 되는 일과 관련이 있다. 요즘, 이제 한창 자라나는 어린이들도 자기 것을 더 많이 얻고 마음껏 즐기며 편하게 사는 세상을 얻으려고만 애를 쓰는 사람들로 바뀌어져 가고 있는 듯하다. 당장 눈앞의 편리와 이익과 쾌락을 얻기 위해, 눈에 보이지 않아서 그것이 우리에게 어떤 도움을 주는지 알 수 없는 것들에 대해서는 아예 생각하지 않거나 않으려는 사람이 너무 많아진 세상. 그러한 세상은 과연 살 만한 곳인가? 오늘의 작가 박완서는 바로 이 점에 대해 물음표를 던진다'
나는 해설 중 이 부분을 읽고 참 감동함과 동시에 이 말에 동감했다. '당장 눈앞의 편리와 이익과 쾌락을 얻기 위해' 이 경우는 이 책에 실려 있는 6가지 동화 중 옥상의 민들레꽃을 예로 들 수 있다. 이 옥상의 민들레꽃 이야기에서는 궁전아파트라는 매우 비싼 고급아파트에서 할머니 두 명이 베란다에서 투신자살을 하는 것부터 시작된다. 사람들은 궁전아파트 사고 수습 대책 협의회를 연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