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국시대] 백제의 전통사상

등록일 2003.05.04 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

목차

1) 전통신앙
개요

2) 유교
개요

3) 도교
개요

4) 불교
개 요
1) 불교의 전래와 국가불교(國家佛敎)로의 발전
2) 계율의 성행과 승직제도(僧職制度)
3) 미륵신앙(彌勒信仰)
4) 관음신앙(觀音信仰)과 [법화경(法華經)] 신봉(信奉)
5) 미타신앙(彌陀信仰)
6) 백제 불교의 일본 전수(傳授)

본문내용

1) 전통신앙

개요

무교를 비롯한 전통신앙은 한국 종교사상의 흐름을 주도적으로 이끌어 온 것이라기 보다는 그 저변이나 외곽을 이루어 왔다. 비록 신념체계가 논리적이지 못하고 신비적·주술적이며 현세이익을 위주로 하는 것이지만, 유교나 불교 등 외래 고등종교가 들어오기 이전부터 한국인의 생활습속 의식구조의 많은 부분을 지배해왔다.

백제인의 정신세계를 오랫동안 지배한 전통신앙 중의 하나는 샤머니즘이다. 샤머니즘은 동아시아 세계일대에 널리 퍼진 원시종교현상이었는데 개인의 일상생활을 규제했을 뿐만 아니라 국가형성 초기에 지배이념을 제공해주었다. 샤머니즘의 기원은 신석기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가지만 백제초기에는 그것이 정치 사회면에서 중요한 기능을 하고 있었다. 삼국지(三國志) 위지(魏志) 동이전(東夷傳)에 의하면, 마한(馬韓)은 귀신을 믿어 국읍(國邑)에는 각기 한 사람을 뽑아 천신(天神)을 주제(主祭)하게 했는데 이를 천군(天君)이라 했다. 이 천군은 샤먼의 계통을 이어받은 제사장의 성격을 띠는 인물로 초기 국가사회에 들어와 그 비중이 커진 사회(社會)의 공동의식을 주재했다. 또한 동이전에는 삼한(三韓)의 별읍(別邑)에 소도(蘇塗)신앙이 있었다고 한다. 이는 읍락공동체(邑落共同體)를 중심으로 하여 행해지던 부락제(部落祭)에서 기원한 것으로 국가권력의 커지면서 제천의례(祭天儀禮)로 승화되었다. 또한 삼한사회에 5월과 10월에 각기 계절제(季節祭)가 행해졌는데 이는 농경의례(農耕儀禮)의 성격이 강한 제천의례(祭天儀禮)였다.
백제는 고구려 신라와 달리 부여계의 유이민 집단이 건국하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