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어린왕자'를 읽고

등록일 2003.05.04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어느날 문뜩 어린 왕자의 내용을 떠올리려 하니 순수한 마음이 느끼던 감정 따위는 잊은지 오래였다. 그래서 다시 어린왕자 책을 사서 첫 장을 폈다. 이제 벌써 스물두 살이고, 스물두 살이 되면서 나는 어린왕자가 단순히 재미있는 책이 아니라는 것을 배웠다. 그리고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하는 책이라는 것을... 그래서 책장 한 장 한 장에 어떤 의미를 숨겨놓은 것인지 찾으려 찬찬히 한 장 한 장을 읽어나갔다.

그런데 나의 이런 노력에도 불구하고 그냥 재미있다고 생각하고 책을 읽던 어릴적 보다 어린왕자와 공감하기가 더욱 힘든 이유는 무얼까? 내 머릿속에 어줍잖게 남아있던 어린왕자에 대한 지식??아니 쓸데없는 기억들이 책을 읽기를 더욱 힘들게 했다. 책의 앞부분에 나오는 보아 구렁이는 대부분의 사람들의 눈에는 모자 모양이다. 나는 나의 능력으로는 이해할 수 없는 보아 구렁이를 보며 생텍쥐베리가 순수함을 추구하면서 너무나 일반적인 논리를 생각하지 않았다고 투덜댔다. 하지만 생각해보면 어린이의 순수함에 일반적인 논리가 필요하지 않다. 일반적인 논리도 결국 어른들이 그렇게 만든 것이었으니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