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신경숙의 부석사를 읽고

등록일 2003.05.0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포개져 있는 듯 보이는 부석이지만 두 바위 사이에는 실만한 틈이 있다.
겉으로 보이기에는 붙어있는 것 같지만 정작 그 사이에는 미세한 틈새가 있어 두 바위를 갈라놓고 있다.
인간관계도 부석과 같다.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 사랑이 영원할 것만 같지만 결코 영원할 수 없음을......
겉으로 보기엔 아무런 문제없이 영원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그 속내는 하나되지 못함에....
부석사의 두 주인공은 사랑에 믿음에 아픔이 있는 사람들이다.
믿었던 사람에게, 평생을 드릴 수 있었던 사람에게 허무하게 시련을 당한 여자주인공.
남자주인공은 설상가상으로 사랑하는 사람에게의 배신과 어머니의 죽음과 직장동료의 배신이 그를 억누른다.
서로 상황은 다르지만 그들은 뼈아픈 과거를 가지고 있다.
아픔을 이기지 못하고, 나날이 그들의 고통은 더해져만 간다.
자신의 괴로움을 호소하지 못하는 여자주인공은 주차를 삐뚤게 함으로, 가지런히 놓인 화분
들을 흐뜨러트림으로 자신의 감정을 대신하고 있다.
질주하고픈 욕구에 이를 악물고 운전을 배우고, 서툰 실력으로 새벽에 고속도로를 헤집고
다닌다. 상처를 치유받지 못하고, 그녀는 그렇게 자신을 혹사시키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신경숙의 부석사 독후감 2 페이지
    이 소설을 읽으면서 “왜 부석사일까?”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가보지 못한 부석사에 대해 알아봤다. 부석사는 의상과 선묘의 설화에 있는 절이다. 부석은 의상을 사모한 선묘의 마음, 그리고 이뤄질 수 없는 사랑, 완전하지 못..
  • [작가론] 신경숙의 부석사 3 페이지
    [부석사....] 부석사는 이름그대로 뜬 돌이 있는 절이다. 그것은 의상대사와 선묘아가씨의 사랑이야기와 얽혀 있다. 이루지 못한 사랑을 간직하고 있는 부석사는 고즈넉하고 아늑한 절이다. 특히 사과나무가 둘러싸고 있는 기다란..
  • 신경숙 부석사 감상문 2 페이지
    ‘사랑’은 인간관계의 문제에서 하위개념에 속한다고 생각한다. 남녀간의 모든 관계가 사랑으로 귀결되는 것이 아니듯이 신경숙의 ‘부석사’에서의 두 남녀의 이야기 역시, ‘사랑’의 이야기라기보다는 우리 현대인들간의 ‘단절’과 ‘소통..
  • 신경숙 작가 탐방 보고서 ★ 신경숙 작가 인터뷰 ★ 소설가 신경숙 인터뷰 5 페이지
    Q. 이렇게 인터뷰에 응해주셔서 먼저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저희는 ○○ 대학교 문예창작학과 4학년에 재학 중인, 소설 창작을 배우고 있는 학생들입니다. 최학 선생님의 수업 내용 중, 직접 문인을 찾아뵙고 그 분의 작품을 통해..
  • [발표수업] 신경숙의 부석사 5 페이지
    2.신경숙 작가론 대체로 신경숙은 개인과 그가 받은 ‘外傷(외상)’의 문제, 恨(한)의 문제를 소설의 소재로 다루고 있다. 이념 대신에 정감적 분위기를, 집합적 존재 대신에 개인적 존재를 현실에 대한 적극적 응전 대신에 ..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