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사] 르네상스와 인문주의, 종교개혁기의 교육사

등록일 2003.04.2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1300년경에서 1650년에 이르는 중세와 근대사이의 전환기에 해당하는 시기가 바로 르네상스이다. 르네상스(Renaissance)란 ‘재생’을 의미하는 문예부흥기라 할 수 있을 것이다.
르네상스에는 중세와는 달리 그리스와 로마의 고전학문에 대한 관심이 많았다. 그러나 단순한 모방적 관심은 아니었음을 밝혀둔다. 처음에는 그리스∙로마의 영향이 있었으나, 후에는 고전을 바탕으로 그것을 능가하는 발전을 한 점에서 그렇다.
르네상스는 낙관주의, 쾌락주의, 자연주의, 개인주의 등 현대의 이념과 철학을 실현하는 계기였다. 그중에서도 신이나 내세의 중요성보다 인간적인 것과 자연적인 것을 찬양하는 인문주의가 가장 중요하다. 좁은 의미의 인문주의는 인간에 대한 관심으로 인한 고전에 대한 정열을 의미하기도 한다. 그러나 르네상스가 중세의 기독교정신을 배척한 것은 아니었다. 기독교적 해석의 범위에서 인문주의의 범위로 확장되었다고 할 수 있다.
르네상스는 이탈리아에서 발생한 초기르네상스와 이것이 점차 북유럽으로 번진 후기르네상스로 나누어진다. 같은 인문주의면서도 차이가 있으므로 구분이 되어지는 것은 마찬가지이다. 이탈리아의 초기르네상스는 개인적 인문주의로 북유럽의 후기르네상스는 사회적 인문주의로 대표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