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학] 우리나라의 격리불안은 왜 4세경에 소멸되나

등록일 2003.04.25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과제를 제출하는데 있어서 많은 양을 준비하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물론 교수님들이 각기 너무나 다르신지라 입맛에 맞추기란 참으로 힘든일이지만 제가 여지껏 레포트를 제출하고 운좋게도 늘 만족할 점수를 받은 경험 상 글이 짧아도 자신의 생각을 실제의 경험 예를 첨부하여 제시하면 반응이 좋더라는 것입니다. 좋은 참고 되셨으면 좋겠네염!!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예전에 내가 한창 여드름이 피어날 그때에 나의 마음을 설레게 했었던 외화들이 있었으니...그것은 다름아닌 "베버리 힐즈의 아이들"이었고 "라붐"이란 영화였다.
(중략)
굉장한 성인놀이를 즐기고 있노라고 나도 어른이 되면 저런걸 할 수 있을런지 의구심을 갖던 나는 그 외화의 출연하는 아이들이(울 나라 애낳은 어머니의 몸집과같은 그리 성숙한!)나의 또래거나 더 어린 아이들의 생활이었다는 것을 알고 말았다..

울 나라의 아이들이 외국의 아이들보다 그 격리불안을 뒤늦게 안녕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각 문화의 차이와 사고방식의 차이라고 생각한다.
(중략)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