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생활 환경] (인간과 대기 환경)황사에 대한 나의 견해

등록일 2003.04.24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인간과 생활환경에서 A+를 받은 작품입니다.

중국에서 불어오는 황사에 대한것들에 대해
저의 의견과 해결방안을 정리한 것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봄이 온다. 황사와 함께...
중국에서는 단지 안개라고 알고 있고, 우리는 그것을 스모그라고 알고 있다.

황사라는 이름이 국경 없는 침입자라는 닉네임으로 참으로 자연스럽게 맞는 것 같다.

황사라는 의미는 이미 알고 있었다. 사막이나 중국에서 불어오는 흙먼지 정도로 말이다 하지만 report를 쓰며 다시금 월경성 대기오염이란 전문용어의미를 이해할 수 있었고 그의 피해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해볼 수 있었다. 국제법으로는 적용이 되지 않고 있는 영해를 통한 환경오염의 문제, 중국과 몽고의 사막에서 거리가 수백, 수천km밖의 먼 거리임에도 운반되어 옆 동래를 소란스럽게 만드는 끈질긴 생명력(?)을 가진 월경이동성에 대해서 놀라지 않을 수가 없었다. 편서풍대에 놓여 있는 우리의 지형상의 문제는 봄철에 여지없이 들어나고 있었다. 이에 화를 내며 아주 거대한 풍량기계를 만들어 맞바람을 불수 있는 문제는 더더욱 아니라 본다.

과거에도 황사는 있었지만 그다지 문제시 되지는 않았다, 하지만 이제야 황사에 대한문제들을 이야기 하는것일까?
먼저 이야기해야 할 화두는 황사가 단지 흙먼지에 지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거대한 땅덩어리를 가진 중국은 1978년이래 개혁 개방정책의 꾸준한 추진으로 경제의 고속성장을 이루었고 매년 해를 지날수록 빠른 성장을 하고 있다. 생각해보라! 국토면적 960만 km2에 인구 11억6천만을 자랑하고 있는 중국의 산업화가 이 추세대로 진행될 경우 거대한 생산과 소비의 시장으로 성장하게 될 것은 분명한 것이며 앞으로 산업화 도시화는 가속될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발전의 원동력인 주 에너지원는 황산화물과 먼지 등 오염물질을 많이 배출하는 석탄이며 빠른 성장을 걷고 있는 국가와는 달리 국가로서 오염처리시설에 대한 투자는 거의 하지 않으니 말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