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시인의 별

등록일 2003.04.2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정성들여 썼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글을 읽을 때에 나는 소설가가 전혀 새로운 내용을 새롭게 만들어 낸 것 같았다. 하지만 주석2에서 설명한 내용을 보고 나서 ‘이렇게도 소설을 쓸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을 했다. 몇몇 문집에서 나타나는 시인 안현의 얘기를 이스탄불에서 발견된 필사본에 나오는 고려인 ‘안’ 이라는 사람과 같은 사람이 아닐까 라는 글쓴이의 주관적인, 어떻게 보면 억지스러울 수도 있는 생각을 소설의 모티브로 삼았다니 말이다.
또 글의 구성 방식도 이제껏 읽어왔던 것들과는 다른 것이었다. 처음 읽었을 때 느낌은 ‘뭐 이래??’ 같은 황당함이었다. 얘기가 나오다가 갑자기 소설을 쓴 이유 같은 것이 나오고 다시 얘기가 시작되고, 더욱 황당한 건 부제가 주석1, 주석2 하는 식으로 되어 있다는 것이었다. 어려운 낱말이 많이 나오는 책이나 고서에 보면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