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사] 서양미술사

등록일 2003.04.22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헬렌과 트로이전쟁 신화는 역사적 근거를 갖고 있는 듯이 보인다. 초기 형태의 그리스어를 쓰는 민족이 그때 이미 그리스 땅에 살고 있었는데 그들을 가장 부유하고 강력한 그 중심지의 이름을 따서 '미케니언Mycenean'이라고 부르는 번창한 문명을 이룩해 냈다. BC 7세기 말엽에, 아직도 확실히 밝혀지지 않은 어떤 이유들로 해서 이 찬란한 문명은 폐허가 되었다. 한때 부유했던 문명은 가난해졌으며 교양인은 미개인이 되었다. 그런 한편 그리스어를 쓰는 새로운 부족, '도리아인들Dorians'이 그리스로 이동해 왔으며 먼저 온 몇몇 부족은 동쪽으로 진출하여 에게해 섬 및 소아시아의 동쪽 해안으로 이주하였다.
미케네인들의 멸망 후에 시작된 그리스 문명의 출발은 그다지 영광스럽지는 못했다. 약BC I.000년 무렵에 여러가지 그리스어 방언을 쓰는 사람들이 에게해 주변에서 살고 있었다. 그들 가운데 주된 민족은 주로 그리스 본토에서 살았던 도리아족 Dorians과 많은 섬들 및 소아시아 서해안 지역에서 살았던 이오니아족lonians이었다. 그들은 넓게 흩어진 여러 소규모의 공동체에 함께 모여 살았는데, 이들 공동체가 많이 모여 마침내 '폴레이스 poleis'(다소 부정확하긴 하지만 흔히 '도시국가들'이라고 부른다. 단수는 '폴리스polis')로 발전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