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론] 이육사의 삶과 시세계

저작시기 2004.12 |등록일 2003.04.21 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대학원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은 레포트입니다.
많이 참고 하셔서 좋은 성적 얻으세요.
참고로 10포인트로 11장입니다.

목차

1. 서언

2. 이육사의 삶
(1) 출생과 가족
(2) 항일운동
(3) 시인의 삶

3. 이육사의 시세계
(1) 민족정신과 저항
(2) 초극과 미래지향
(3) 고향에 대한 향수

4. 결어

본문내용

2. 이육사의 삶

(1) 출생과 가족
陸士 李源祿(活)은 1904년 음력 4월 4일 경상북도 안동군 도산면 원촌리 881번지에서 6형제 중 둘째로 태어났다. 그는 退溪 李滉의 14대 손이요, 원촌 마을을 열어간 李의 9대손으로 글과 벼슬을 이어온 뼈대있는 집안에서 태어났다. 육사의 불의에 타협하지 않는 강직한 성격은 엄격하고 전통적인 집안의 분위기와 곧은 선비 정신을 가진 선조들과 무관하지 않을 것이다. 또한 그의 고향인 원촌마을이 이웃의 하계마을과 함께 한국독립운동사에 빛나는 인물들을 많이 배출한 곳이라는 점도 어린 나이에 나라를 잃은 육사에게 적지 않은 영향을 미쳤을 것이다. 이러한 성향 때문인지 육사의 맏형인 源祺와 동생인 源一, 源朝 역시 항일투쟁사에 이름을 남겼다.

(2) 항일운동
육사는 일본 유학을 다녀와 22세 경부터 대구 조양회관에서 뜻 있는 청년들과 함께 문화활동을 벌인다. 그러던 그가 직접적으로 독립운동에 발길을 내디딘 것은 1925년 말이었다. 그 계기가 무엇인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민족적인 집안 분위기와 일본 유학시절에 만난 아나키스트들을 통한 것이라 생각된다. 1927년 가을 장진홍 의거에 연루되어 투옥되고 1년 7개월 간의 억울한 수감생활을 한다. 수감생활에서 풀려나 육사 기자생활과 함께 만주와 중국 등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의열단의 독립투사들과의 접촉을 끊임없이 가지며 의열단에서 건립한 조선혁명군사정치간부학교의 1기생으로 입교하여 초급군사간부로 육성된다. 군사간부학교의 설립은 한중연합공작으로서 대표적인 결실이라 할만한 것인데 이 사업은 독립전쟁 수행을 위해 군사력을 양성한다는 의미만이 아니라 의열단을 재정비하고 세력을 강화한다는 목적도 함께 달성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었다. 1933년 5월 그는 난징과 상하이를 거쳐 7월쯤 귀국한다.

참고 자료

김용직, 한국현대시인연구상, 서울대학교 출판부, 2002.
______, 이육사, 서강대학교 출판부, 1995.
김희곤, 새로쓰는 이육사 평전, 지영사, 2000.
김희수,한국 민족 문학과 민족시인론, 푸른사상,2002.
문덕수,함동선 공편, 한국현대시인론, 보고사, 1999.
박철석, 한국현대시인론,민지사,1998.
서준섭, 식민지 시대의 시인연구, 시인사,1985.
이동영, 이육사, 문학세계사,1992.
이성교, 한국현대시인연구, 태학사,1997.
이탄, 한국의 대표시인론, 문학아카데미,1995.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이육사 연구 8 페이지
    2. 본 론 ■이육사의 생애 호 육사(陸史), 본명은 이원록(源祿)이다. 1904년 4월 4일 경북 안동(安東)에서 출생하였다. 조부에게서 한학을 배우고 대구 교남(嶠南)학교에서 수학했다. 1925년 독립운동단체인..
  • 이육사 시 연구 11 페이지
    ● 육사 기행 <생가> 1975년 12월 31일 안동군 도산면 원촌리 882번지에서 안동댐 수몰로 현 위치로 이건. 안동시 태화동 현 소재지는 이건 당시와는 주위 환경의 변화가 많아 도심 주택가 가운데로 변해 관리와 선..
  • [현대시인론]이육사의 문학과 사상 11 페이지
    1)시대상황 시인이자 독립운동가로 1930년대 민족의 시인, 지절의 시인으로 이름이 높다. 그는 처음부터 남다른 시인이었다. 첫 출발이 문학이 아니고 독립운동으로 짧은 인생을 독립운동에 바치다가 결국 감옥에서 옥사한 시인이..
  • 이육사 분석 12 페이지
    Ⅰ. 서론 살다보면 크고 작은 문제들을 맞닥뜨리게 된다. 그리고 이 여러 문제들 속에서 우리는 방황하기도 하며 흔들리기도 한다. 세상의 눈으로 보면 하나의 밀알 같은 문제이더라도 그 밀알 앞에선 스스로가 하염없이 작아지기도 ..
  • [신화형성비평] -광야(曠野)의 씨앗- [광야 오류, 봄의 신명, 시인의 과업, 시공 재생.. 3 페이지
    1. 포기의 절정 매운 계절의 채찍에 갈겨/ 마침내 북방으로 휩쓸려 오다. 하늘도 그만 지쳐 끝난 고원/ 서릿발 칼날진 그 우에 서다. 어데다 무릎을 꿇어야 하나/ 한발 재겨 디딜 곳조차 없다. 이러매 눈 감아 생..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