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미국의 역사(토픽별 모음)

등록일 2003.04.13 한글 (hwp) | 14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식민지 시대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미국의 역사중
시대별로 중요한 토픽들을 기사 형식에 입각하여 구성한 리포트 입니다.
14가의 주제에 대해 정리되어 있습니다.
기사화 한 내용이기 때문에 주관적으로 기술되어 있습니다.

목차

1. 신앙부흥운동, 새로운 종교적 열망
2. 영국에게 복종인가 아니면 독립인가?
3. 제헌의회에서의 논쟁과 타협
4. 민주주의 수호자 "먼로 대통령"
5. 아메리카, 멕시코 전쟁 승리
6. 인디언, 곤경에 처해 오도가도 못해.
7. 의류-백화점, 생산과 판매에 일대 혁신
8. 황색 신문을 고발한다
9. 미국 대외정책, 지난 20년간 세계
10. 윌슨 행정부, 전시 국가통제 체제 돌입
11. 헨리 포드, 자동차의 대중화에 기여
12. 농업조정법, 미국 농업경제 되살리다
13. 일본의 진주만 기습
14. 민권법 통과, 흑인의 인권신장에 큰 기대

본문내용

1730년에 이르면서 사라져가는 신앙심을 되살리는 새로운 종교적 열정을 불러 일으키는 운동이 나타나고 있다. 어느 곳에서나 식민지인들은 경건성이 쇠퇴하고 영적 부활의 기회가 사라져 가고 있다고 믿게 되었으며 그 결과 식민지에서 식민지의 신앙부흥 운동, 즉 대각성 운동이 크게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신앙부흥운동은 특히 여자들과 토지를 적게 상속받고 미래가 불투명한 제3세대, 4세대의 차남 이하의 아들들에게 큰 반향을 불러 일으키고 있으며, 이 운동은 사람은 누구든지 과거의 속박으로부터 벗어나 하나님의 관계를 새롭게 할 수 있는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이러한 말씀은 가족이나 사회로부터의 속박에서 벗어나 새로운 삶을 시작하고 싶어하는 많은 사람들의 열망을 반영하는 듯 하다.
1726년경 네덜란드 개혁파 목사 프렐링호이센이 뉴저지에서 전도를 시작하면서 일어난 운동은 현재 매사추세츠 회중파교회 목사였던 조나단 에드워즈가 오직 믿음으로만 의로움을 얻는다고 설교하며 많은 신자를 모으고 있다. 식민지 목사들은 각지에서 전도설교를 함으로써 교파를 초월하여 아메리카 전역에 신앙의 활기를 새롭게 불어넣었다. 이로 인해 각 교파의 연대감이 깊어져 식민지 각 지역의 이해를 촉진시키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