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 영화와의 관계 고찰

등록일 2003.04.12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활자문화가 시들어가고, 영상문화의 시대가 등장하였다. 이것은 DVD나 비디오 등 영상매체를 매개로 하여 사물을 인식함은 물론, 이를 통해 사고(思考)하며, 이것이 인간만사와 인간 교감의 기본이 되는 영상세대가 생성된 것이라 할 수 있다. 이에 "정서, 사상을 상상의 힘을 빌어서 말과 글로써 나타낸 예술 작품" 인 문학은 변화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이르게 되었고 결국 문학은 "토막진 화상을 연속한 일련의 필름을 영사기로 스크린에 크게 비추어 거기에 나타나는 영상이 어떤 의미를 가지게 제작한" 영화와 어떤 형태로든 관계를 맺어야 하는 위기를 맞게 되었다. 일찍이 비평가 레슬리 피들러는 문학이 영상시대에 살아남기 위해 과감히 스크린과 제휴해야한다고 주장하였다. 그러나 한편으로 문학이 영화화하여 상업화, 상품화됨으로써 저속한 길을 걷고 있다는 비난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 이에 오늘날, 19세기 산업발달에 따라 의도적으로 오락을 목적으로 태어난 영화와 인간이 이 땅에 존재하면서 자생적으로 생겨난 문학과의 관계를 연구해야 하는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것은 국제비교문학회에서 발표한 '국가 상호간의 문학 비교연구 및 문화 상호간의 비교연구, 문학과 예술분야 연구, 문학 발전사 연구 및 문학사조사 연구, 번역 이론과 실제, 서지연구, 문학이론과 비평연구, 장르연구, 문학형식 연구, 비유론 연구, 비교문학 방법론 연구' 등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