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경영학] 국제자유도시와 효율적인 제주도의 외자유치전략

등록일 2003.04.10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정성껏 자료를 참고하여 요약하였습니다. 많은 도움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서론】

【본론】
1. 급변하는 동아시아 정세
2. 준국가로서의 제주
3. 국제 인프라 구축
4. 외국인 투자의 필요성
5. 외자유치 확대를 위한 과제
6. 적극적인 투자자 상대 전략적 마케팅 방안

【결론】

본문내용

21세기 세계 경제의 중심축으로 부상하고 있는 동아시아의 거대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동아시아의 각국이 국가 발전전략 차원에서 치열한 무한경쟁을 벌이고 있다. 제주도를 비롯해 일본의 오키나와, 중국의 푸둥과 하이난성,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의 라부안 등이 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거점으로서 새롭게 디자인되고 있다. 이들 국가와 지역은 저마다 동아시아 금융, 정보, 물류, 관광의 거점이자 관문임을 자처하며 자신들만의 장점을 내세워 세계의 자본과 기업에 손짓을 하고 있다.
제주도는 이들 국가와 지역이 오래 전부터 21세기 무한경쟁 시대에 대비해 그 준비과정을 착실히 밟고는 이제 자신의 색깔로 본격적인 경쟁에 나서려는 때에 ‘금융, 물류, 정보통신, 관광을 아우르는 복합형 국제자유도시’의 깃발을 올렸다. 이를 위해 정부와 제주도는 국제자유도시 특례법과 추진기본계획 등 법과 제도를 마련하는 데 집중하고 있으나 정부 부처 간, 여․야 간, 도민 간에 공감대와 의견 조율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국제자유도시로서 제주도의 앞날을 불안케 하고 있는 실정이다. 21세기 세계의 중심 시장으로 부각되는 동아시아 내에서 총성 없는 무한 경쟁의 전쟁터에 뛰어든 동아시아의 각국과 지역에 비해 조금도 뒤질 것 없는 제주도가 살아남기 위한 지혜와 방법을 치밀하게 준비해야 할 이유가 여기에 있다.
드디어 2002년 4월 1일 도민들의 오랜 찬반의 진통을 거쳐 기대 반 불안 반 상태에서 제주는 국제자유도시시대로 진입하였다. 정부가 2011년까지 홍콩과 싱가포르 수준의 특화된 국제자유도시로 제주를 성장시켜 동아시아의 관광과 물류 금융 중심으로 나간다는 의욕적인 목표를 제시했다. 이에 대해 뉴욕타임스 등 외신은 과연 제주가 가장 소중한 자연자원을 보존하면서 국제자유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느냐 하는 의구심을 보였다면 국내의 신문들은 그러한 목표를 이루어낼 만큼의 제주도가 외국자본의 유치에 성공할 수 있느냐에 대한 문제를 제기 하게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