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미술] 킴벨미술관과 롱상교회를 통해 본 빛의이용(자연채광)

등록일 2003.04.1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킴벨 미술관은 루이스 칸의 작품으로 일생을 건축에 대한 지극한 애정과 열정적인 탐구활동 및 교육에 몸바쳐 왔던 루이스 칸은 당시의 메마른 건축에 영감적 가치를 도입한 건축가였다.
생애의 후반기에 세인의 주목을 받는 좋은 작품들을 집중적으로 남겼던 그의 건축은 자신의 건축사상을 그대로 입증하는 증거물들이었으며 모든 위대한 건축물들과 마찬가지로 시간을 초월한 아름다움은 지닌 작품들이었다. 내면의 사고의 깊이를 더한 건축활동을 한 그는 펜실베니아 대학에서 5년간 건축을 공부하였고 Paul Cret에게 영향을 받아 건축의 형태에는 역사를 통해 계속 되어온 내재적 원리가 있음과 새로운 형태는 과거의 것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것이어야 한다는 것을 배웠고, 후의 작품활동을 통해서 이 내재적 원리를 발견하기 위한 탐구를 계속 했다. 공황기 였던 30년대에는 특히 공공 주택의 일을 많이 하였고, 이때 건축적 이상주의와 현실 사이의 문제에 깊은 관심을 갖게 된다.
건축의 본질과 형태, 창작과정 등에 관하여 특히 관심을 갖고 탐구해 가는 과정에서 칸은 자신의 건축 철학을 핵심적으로 대표하는 개념들을 어휘들로 즐겨 표현하곤 했는데, 이 어휘들 중 가장 중심적이며 칸의 작품에서 뚜렷이 엿볼수 있는 것들은"Form-Order-Design", "Servant and Served Space", "Silence and Light"등 이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