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이있는것은다아름답다

등록일 2003.04.0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생명이라는 단어 자체에서 풍겨지는 인상은 그지없이 경이롭다. 생명공학의 발달로 생명의 신비가 하나씩 벗겨지고 있는 요즘에도 생명의 가치는 전혀 변하지 않는 듯 하다. 아니 신비가 벗겨질수록 생명의 심오한 깊이에 놀라고 경계가 없을 것만 같은 넓이에 다시 한번 전율하게 된다. 또 그 이면에 숨겨진 또 다른 비밀이 뽀얀 속살을 드러낼 때 저절로 고개가 숙여진다.
이 책은 한 동물학자가 동물들의 흥미롭고 재미있는 이야기와 함께 인간 사회에서 벌어지는 갖가지 부조리에 대한 날카로운 비판을 담아내고 있다. 책을 읽으면서 인간의 시각으로 보면 하찮은 동물들의 진정 이유 있는 갖가지 행동들과 인간이라는 종족의 잔인함과 몰염치, 오만과 이기심이 분명하게 대비되어 저절로 얼굴이 화끈해 짐을 느끼는 경우가 많았다.
흡혈 박쥐의 헌혈이나 고래들의 따뜻한 동료애, 거미와 가시고기의 지극한 자식 사랑 등은 차라리 감동으로 다가왔다. 원앙이 잉꼬부부인지 아닌지에 관해서나 개미들이 나무를 심는 다는 사실, 뻐꾸기의 시간 감각, 가시고기 아빠의 사랑, 동물계에도 집단 따돌림이 존재한다는 사살과 동물계의 요부 라 할 만한 반딧불이의 신기한 행동, 남의 자식을 입양하는 동물들의 모습, 우화에서 알려진 것과는 다른 개미와 배짱이의 진실 등은 동물의 왕국 이상으로 흥미로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