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new]이광수의 "무명"을 읽고

등록일 2003.04.02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작품은 1939년 발표한 중편 소설로서 이광수 자신의 옥중 체험을 쓴 소설이다. 춘원은 이 작품을 쓰고 나서 '나는 비로소 소설다운 소설을 썼다'고 말한 바 있다. 이 작품으로 그는 1940년 제1회 조선 예술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사실상 이 작품은 춘원의 수많은 작품 중에서 문학적인 격조가 가장 높다고 평가되는 소설이다. 것나겄라는 주인공이 병감(病監)에서 같이 지내는 간병부(看病夫)인 것유겄, 것민겄, 것정겄 등의 대화와 행동을 지켜본 대로 이야기하는 형식을 취하고 있다. 자유를 잃고 제한된 공간에서 생활하는 그들의 성격과 사고 방식이 상당히 정확한 필치로 묘사되어 있으며, 광명을 등진 이들 어두운 인간상을 통하여 작자의 소극적이기는 하나 인도주의적인 경향이 잘 표현되어 있다는 평을 듣고 있다.
이 소설은 한 감옥에 수감된 여러 죄수들의 성격과 삶의 태도 등을 대비시키면서 극한 상황 속에서 인간의 욕망과 그로 인한 갈등을 형상화하고 있다. 이 작품에서 감옥은 극한 상황에 놓인 인간들의 심리를 잘 그려낼 수 있는 공간적 배경으로 설정되고 있다. 또한 그러한 공간적 배경에 놓인 작중 인물들을 '나'라는 등장 인물로 관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