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각론] 채권계약

등록일 2003.04.01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300원

목차

1.증여
2.매매
3.교환
4.소비대차
5.사용대차
6.임대차
7.고용
8.도금
9.현상광고
10.위임
11.임치
12.조합
13.종신정기금
14.화해

본문내용

1. 증여
⑴ 의의 : 당사자의 일방(증여자)이 무상으로 재산을 상대방에게 수여다는 의사를 표시하고 상대방이 그것을 승락함으로써 효력이 생긴다.
⑵ 성질 : 무상 ·낙성 ·편무 ·불요식의 계약이다. 증여는 전형적인 무상계약인 점에 특색이 있다.
⑶ 성립요건 : 증여에 대하여 외국입법례는 서면에 의하는 요식행위로 하는 경우가 많다. 한국 민법은 아무런 방식을 요하지 않는 불요식행위로 하고 있으나, 서면에 의하지 아니한 증여는 이행이 있기 전에 각 당사자가 해제할 수 있게 하고 있다(555조).
⑷ 효력 : 증여의 효력은 증여자가 약속한 재산을 수증자에게 줄 채무를 부담하는 것이나, 증여자는 특약이 없는 한, 원칙적으로 담보책임을 지지 아니한다. 즉, 증여의 목적인 물건 또는 권리에 하자나 흠이 있어도 책임을 지지 아니한다. 그러나 증여자가 그 하자나 흠을 알고 있으면서 알리지 않았을 경우에는 책임을 지고, 부담부증여의 경우에는 그 부담의 한도에서 매도인과 같은 담보책임을 진다(559조). 특수한 증여로서 사인증여(死因贈與) ·정기증여(定期贈與) ·혼합증여(증여와 다른 유상계약이 결합되어 있는 경우)가 있다(560∼562조).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