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문제] 과잉도시화(過剩都市化)에 따른 사회문제

등록일 2003.03.27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꼭 평가해 주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광복 및 6 · 25전쟁 이후 국가재건기에 격증한 서울의 과잉인구는 주로 도시잡업직(都市雜業職)에 종사하면서 여러 지역에 불법정착지구(Squattered Area)를 형성하였다. 일제말기에도 인구급증에 따른 극심한 주택난으로 인해 구시가주변이나 언덕 구릉지대에 불법정착지구가 형성되었다. 1939년부터 세워진 근대적 도시계획은 전쟁 때문에 시행이 불가능한 형편이었고, 광복 후의 급격한 인구이동과 정치적, 사회적 혼란은 체계적인 도시계획의 수립 및 시행을 어렵게 하여 서울은 지역분화도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한 가운데 복합적인 지역구조를 이루게 되었다. 1943년에 40.3%였던 서울의 주택부족율은 1955년에는 50.2%에 이르렀고 그 후에도 계속 증대해갔다.
...
6 · 25전쟁 이후 도시의 정비를 위해 이러한 건축물들의 철거를 시행하기도 하였으나 근본적인 대책이 없는 가운데서의 철거는 주민들로 하여금 다른 지역으로 옮겨가 다시 무허가주택을 짓도록 하는 악순환을 낳았을 뿐이다.
국가재건기였던 이 시기의 수도서울의 핵심적인 문제는 바로 이러한 대규모 도시 빈민층의 존재에 있었다. 1950년대 우리 나라는 절대 빈곤상태에 있었기 때문에 아직 계층간의 분배문제, 빈부격차 등이 중요문제로 등장할 계제는 아니었으나 광범위한 빈민층의 다른 일면에는 혼란한 정국에 편승하여 치부한 층도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