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룻밤에 읽는 세계사 ] 세계화

등록일 2003.03.1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는 지금 세계화 시대 즉, 사람, 정보통신, 돈, 문화 등과 같은 것들이 지금껏 굳게 닫혀있던 국경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시대에 살고 있다. 세계가 상호 의존적인 협력 관계에 놓여 있는 하나의 공동체로 나아가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지구촌 시대의 도래는 세계경제 체제를 초래하여 수출은 국민경제의 존립기반이 될 것이다. 또한 지구 곳곳의 온갖 변화들과 새로운 경향을 이해하고 그에 적응하지 못하면 국제적 미아의 신세가 되고 말 것이다. 국제화 시대의 흐름은 비생산적이고 불건전한 외래 대중문화의 유입에 따라 자국 문화의 정체성이 약화되고, 강대 국가가 문화의 상품화로 실리를 추구하여 약소국은 문화식민지로 전략하거나, 경제적으로 예속되는 대외 종속적 환경이 조성되는 부정적 결과를 유발할 수 있는 가능성을 안고 있다. 이러한 세계화 시대에서 존립하기 위해, ‘지피지기면 백전백승’이란 말이 있듯 현재의 주도권을 쥐고 있는 서구문명의 형성과정과 우리에게 끼치고 있는 영향에 대해 고찰해보고, 세계화시대에 걸 맞는 우리의 올바른 자세를 알아보고자 한다.

참고 자료

하룻밤에 읽는 세계사 미야자키 마사카츠 저 중앙 M&B

유럽중심사관에 도전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유럽중심사관에 도전한다 의 독후감/감상평 5 페이지
    위의 예와 같이 미국의 피해로 모든 국가들이 피해를 봐야 할 정도로 미국은 다른 대륙에 있으면서도 유라시아 대륙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것이다. 그런데 이 책의 저자는 그것을 무시하고 좁은 시각에서 미국의 약화, 서구의 약화라..
  • 유럽중심사관에 도전한다 서평 8 페이지
    “믿음의 세계에는 거짓이 많고, 의심의 세계에는 진리가 많다.” 필자가 좋아하는 이 경구는 일본의 근대개혁을 이끌고 국민계몽에 큰 영향을 끼친 후쿠자와유키치(福沢諭吉)의 저서 『학문의 권장(学問のすすめ)』에 나오는 내용이다. ..
  • 유럽 중심 사관에 도전한다 를 읽고 4 페이지
    `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 라는 말을 들어 본 적이 있는가? 분명 들어 본 적이 있다고 말하는 사람이 대부분일 것이다. 그렇다면 `모든 길은 페르세폴리스로 통한다.’라는 말은 들어 본 적이 있는가? 페르세폴리스가 어디인지조..
  • 유럽중심사관에 도전한다 18 페이지
    제1장 시대에 뒤떨어진 유럽중심사관 19세기에 헤겔, 마르크스, 랑케를 중심으로 성립된 유럽중심사관은 일본의 역사교육에서 계속되고 있다. 이러한 유럽중심사관이 지속되고 있는 하나의 요인은 1980년대 전반까지는 미국이 강대한..
  • 유럽중심사관에 도전한다를 읽고 2 페이지
    오늘날의 세계사는 지나치게 유럽에 편중되어 있다. 세계사 속의 유럽시대는 사실 극히 짧으며 세계사에 대한 유럽사의 공헌은 한정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유럽사는 세계사의 약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한국인은 일본사와 동남아시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