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신경숙의 <외딴방> 감상문

등록일 2003.03.13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교양레포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신경숙이라는 작가에 대해 나는 강한 선입견을 가지고 있었는데 그것은 그의 강인해 보이는 외모만큼이나 문체도 강렬하며 딱딱할 것이라는 것이었다. 그러나 예상과는 반대로 『외딴 방』의 문체는 여성스럽고 슬프다. 마치 슬픈 과거를 토로하는 듯한 여성이 조심스럽게 이야기를 꺼내는 느낌과 같은 문체를 사용하고 있다. 그런 점이 지루하다 할 수도 있는 소설의 내용을 보완하고 강조하고 있는 것 같다.
말을 더듬듯이 조심스럽게 이야기하는 그의 문체는 어찌 보면 단조롭다고도 볼 수 있다. 지나지게 자주 나오는 말 줄임표나 생략은 아마추어 같은 느낌을 주기도 하고 낯선 느낌을 주기까지 한다.
그러나 그러한 신경숙 특유의 문체는 독자로 하여금 화자가 정말 노동자이고 조심스레 슬픈 과거를 꺼내어보는 문학적인 여성이라는 것을 자연스레 상기시켜준다.
다른 작품의 문체는 어떠한지는 모르겠지만 이 소설과 그 안의 문체는 절묘한 호흡을 이루는 듯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