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시지프스신화 감상문

등록일 2003.03.04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점수 잘 받은 레포트입니다.
감상문입니다.

목차

서론
본론
결론

본문내용

‘이방인’, ‘전락’ 그리고 ‘시지프의 신화’ 에 이르는 카뮈의 저작들은 그 제목만으로도 ‘부조리’라는 단어를 떠올리기에 충분하다. 선과 악, 중심과 주변의 끝없는 반복은 이를 연상케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나의 이해는 다분히 양극적인 구분을 전제로 한다. 넘어설 수 없는 양자간의 간극속에서 나의 이해는 고착되어 있던 것이다. 물론 그 속에서 무슨 해법이 있겠는가라는 나의 의심 또한 수반되었다.
막연히 내면으로 더 들어가서 현실과 동떨어진 관념적 결론으로 귀결되는 것이 아닌가 하는 두려움 또한 책을 접하는 나의 호기심의 발목을 잡은 것도 사실이다.
여하튼 자의 반 타의 반으로 시작한 카뮈로의 여행은 역시 머리속을 온통 혼란스럽게 했으며, 한동안 두려움과 공포감으로 날 떨게 했다.
돌이켜 보면 언젠가 한번쯤 카뮈와 같은 생각을 했었던 것 같다. 물론 아닐지도 모른다. 가부를 막론하고 이는 카뮈의 메시지가 나에게 와닿았다는 점에서 의미를 찾을 수 있지 않을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