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의 교육제도

등록일 2003.01.23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해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교육은 한 나라의 인적자원을 양성하는 과정이다. 그래서 그 중요성을 옛 선인들은 ‘교육은 국가의 100년 앞을 내다보는 큰 계획’이라는 뜻의 ‘백년지대계(百年之大計)’라는 말로 대신해 왔다. 또한 고대 그리스 아테네의 플라톤은 이상국가의 건설에 필수적인 조건으로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국가는 모든 시민들의 교육을 주관하여 이상국가의 시민으로 합당한 정의로운 시민을 양성하고 더 나아가 이상국가의 군주를 양성한다. 플라톤의 교육에 대한 강조는 이상국가의 건설에서만 나타나는 것은 아니다. 플라톤이 그린 이상국가의 실현이 불가능함을 깨달은 노년의 저작에서도 플라톤은 다시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교육만이 국가의 토대로서 시민을 올바르게 양성한다는 것이다. 이렇듯 교육의 중요성은 고대로부터 인식되어 왔고 그만큼 국가의 교육에 대한 역할도 충분히 강조해 왔다. 얼마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교육정책분석' 보고서에서 국가 경쟁력이 앞으로 평생교육에 달려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독일에서는 정보사회에 대비한 평생교육을 강화하려는 새로운 행동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다. 독일 연방 교육연구부(BMBF)는 최근 새로운 행동프로그램 "모두를 위한 평생교육"을 제출하고 이를 시행하기 위한 본격적인 준비작업에 착수했다. 이 새로운 행동프로그램은 독일 정부 차원에서 처음으로 "학습사회"를 향한 분면한 개념을 정립하고 이를 위한 구체적인 시행분야를 규정한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