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이효석의 산협

등록일 2003.01.2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봉평면 남안리 산골의 농민들을 대신하여 공재도가 콩섬을 소 등에 싣고 원주 문막으로 소금받이의 먼 길을 떠나는 데서부터 이야기가 시작된다.
자신에게 허물이 있는 줄을 모르는 공재도는 아들을 얻기 위해 아무런 허물이 없는 조강지처를 무시하고 소를 팔아 새로운 아내-원주 댁이라는 첩을 맞이하게 된다.
공재도의 첩(소와 맞바꾼 대장장이의 처)가 이 집안을 들어오면서부터 일어난 일과 그 주변 인물들로 엮어진 여러 이야기가 이 소설의 전반적인 내용이다.
삼대나 걸려 알뜰히 장만한 토지를 길이 길이 다스려가려면 아무래도 제 핏줄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자기 한 몸이 없어진 후 행여나 재산이 다른 사람 손으로 넘어가게 되어 선조의 무덤을 돌보는 자손도 없이 그 제사를 게을리 하게 된다면, 사람의 자식된 몸으로서 그보다 죄스러운 일은 없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일정한 땅에 목숨을 박고 그곳을 다스리게 됨은 그것을 다음 대에 물려주자는 뜻이라는 것을 굳게 믿고 있었다.
<산협>의 주제가 잘 드러난 이 대목에서 알 수 있듯이 이 소설에서는 '핏줄, 제사, 땅 '등의 농경사회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보여지는 모든 근본적인 것들을 다루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이효석 장미병들다 비평 3 페이지
    현보와 남죽은 문화좌라는 극단의 단원으로서 공연을 다닌다. 한번은 지방 공연에서 단원들이 검거당하고 극단이 해산되자 서울로 올라오게 된다. 그러나 그들은 문화좌라는 극단 덕에 7년 만에 만날 수 있었으나 극단의 해산으로 다시 ..
  • [독후감] 안빈낙도(安貧樂道)의 삶, 이효석 단편소설 『산』을 읽고 2 페이지
    작품 감상 - 자연과의 동화(同化)에서 찾는 삶의 보람 이야기는 단순하다. 김 영감네 집에서 머슴살이하던 중실은, 김 영감네 첩을 건드렸다는 애매한 누명을 쓰고 쫓겨난다. 갈 데도 없기는 했지만, 마을 사람들이 귀찮아진 중..
  • 메밀꽃 필 무렵을 읽고 1 페이지
    부모자식간의 인연을 읽을 수 있는 소설. 메밀 꽃 필 무렵. 9월쯤에 피는 메밀꽃을 생각하며 이 소설을 감상을 하게 되었다. 지난 시간에 본 ‘감자’라는 소설은 환경결정론에 의해 쓰인 글로써 사실주의, 자연주의와 같이 이효석..
  • 이효석의 산협 줄거리 5 페이지
    공재도가 소금을 받아 오던 날 마을 사람들은 그의 자랑스럽고 호기로운 모양을 볼 양으로 마을 위 샛길까지 줄레줄레 올라갔다. “소가 두 필에 콩 넉 섬을 싣구 갔었겠다. 소금인들 호북히 받아 오지 않으리.” ..
  • 이효석의 돈 2 페이지
    이효석의 「돈(豚)」, 1933년 ▶ 줄거리 돼지 암컷을 길러 종돈과 교배하러 간 농촌 총각 ‘식’은 교배 중인 돼지를 보며 자신에게 몸을 한 번도 허락하지 않고 도시로 도망친 ‘분이’를 생각한다. 그는 돼..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