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톨스토이] 톨스토이 -이반 일리치의 죽음-

등록일 2003.01.15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톨스토이에관한 리포트작성에 많은 도움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간은 생명을 가짐과 동시에 죽음을 향해 나아가는 존재다. 우리는 흐르는 시간 속에 태어났지만 그 흐름의 시작과 끝, 그것의 의미를 알지 못한 채 모든 악과 고통과 고갈과 권태에 시달리다 마침내 무방비 상태로 죽음을 맞이하게 된다. 인간의 삶과 죽음은 양날의 검과 같이 이어져 있어서 결코 서로 떼어놓고 생각할 수 없는 것이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생애동안 인간은 자신이 언젠가 죽을 것이라는 걸 망각한 채로 살아간다. 그래서 그렇게 자신의 행복만을 추구하는 이기심을, 허영을 부릴 수 있는 것일까? 그러나 삶은 늘 지치게 마련이다. 좋은 일에도 지치고, 나쁜 일에도 지친다. 시간이 흐름에 따라 늙어감으로 지치고 병들어 스러진다. 그러나 그 무엇보다 우리를 두렵게 하고 지치게 하는 것은 죽음의 다가옴이다. 그리고 우리는 죽음 이후에 대한 무지로 인해 고통받고 두려움에 시달린다. 죽음은 암흑과 같이 묘사되기도 하고, 천상낙원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분명한 건 단 하나, 삶의 끝이라는 것이다. 그러나 사람들은 삶이 끝나기를 원하지 않는다. 그래서 무의식적으로 죽음이란 건 나와는 관계없는 것, 아직 멀었다고 생각하려 애쓰며 생명을 연장하려 과학을 발전시켰다. 따라서 생활 속에서 삶과 죽음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해보지 못했던 게 사실이다. 이 작품의 작가 똘스또이는 삶을 어떻게 사는 것이 올바른 것인지를 항상 고심해왔다. 그래서 이렇듯 삶과 맞닿아있는 죽음에 착안하여 어떠한 자세로 삶을 살아야 하는가를 역설적으로 이야기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