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문학의 이해] 출판사와 비평가

등록일 2003.01.12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문학을 이루는 축을 크게 나누어 본다면 작가와 독자 그리고 출판사(혹은 비평가)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작가는 그 창의력과 문장력을 바탕으로 그 스스로가 원하는 글을 창조함으로 얼핏 보면 작가가 문학권력을 움켜쥐고 있다 라고 생각할 수도 있을 것이다. 또한 현재 나오는 책들은 상업주의의 일환으로 독자들의 구미에 맞춰 생산해 내기 때문에 독자가 작가와 다른 축들을 좌지우지 할 수 있는 권력을 지녔다고 생각 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현실에서의 각 축이 가진 권력을 그렇지 않다. 먼저 작가를 보자. 작가는 원하는 글을 쓸 수 있다는 자율성을 가졌지만, 그 작품을 책으로 출판하기에 그 자율성이 지닌 힘으로는 역부족이다. 물론 일부 대작가들을 제외해 보고 말이다. 70년대의 출판 방식은 작가가 문학잡지에 투고해 그 글이 인기를 얻으면 출판하는 식의 제작대행 방식이었지만, 90년대 이후에는 출판사와 작가의 독점계약방식으로 바뀌었다. 이로써 이전에는 출판사들이 출판사의 입장은 상관없이 단지 책을 출판하기위한 발판으로의 힘밖에 없었었지만 현재에 들어와서 상업주의적 측면, 즉 이윤을 앞세워 작가의 창조성과 자

참고 자료

^-^* 웹페이지를 주로 참조했습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