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 나희덕-'그 말이 잎을 물들였다'

등록일 2003.01.1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처음 과제물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을 때, 교수님께서 지정해 주셨던 책들의 제목을 듣고는 '이것에 관한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했었다. (물론 '이것' 이란 본인 나름대로 생각했던 것이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언급을 하기는 망설여지므로 논외로 하겠다.) 그런데 시집을 빌려서 조금씩 읽어 나가면서 '이게 아닌데' 하는 생각을 하게 됐다. 괜한 선입견이나 편견때문이었을까? 이 시집을 다 읽는데는 그리 긴 시간이 걸리지는 않았지만 이 시집을 읽고 의미를 파악하는 데는 많은 시간이 필요했다. 그렇다고 해서 지금 본인이 그 의미를 다 파악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나름대로 생각했던 것에서 출발하여 나름대로의 의미를 파악했다고 생각한다. 그 의미에 대해서 생각을 해보고 궁극적으로는 작가의 의도까지 파악해 보도록 하겠다. 시를 가까이 하지 않던 본인에게는 이 시집은 너무 낯설고 이해하기 힘든 것이었다. 하지만 그에 앞서 나희덕이라는 시인이 여성인지 아니면 남성인지 하는 것부터도 쉽게 판단 할 수 없었다. 그 만큼 모호한 개념 상태에서 이 시집을 읽어 나가다 보니 그저 책장만 넘기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였다. 먼저 이 시집은 1부 < 그런 저녁이 있다. >, 2부 < 못 위의 잠 >, 3부 < 떨기나무 덤불 있다면 >, 4부 < 그때엔 흙에서 흙냄새 나겠지 >로 되어있다. 하지만 본인은 시집을 다 읽고 나서도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가와 이것들을 통해서 작가가 궁극적으로 독자들에게 전달하고자 했던 바를 알 수가 없었다.

참고 자료

시인 나희덕에 관해서 그의 일생을 그의 시집 '그 말이 잎을 물들였다' 등을 통해 비춰 봄으로써, 그를 재 평가하고 그의 시를 재해석 하는 레포트입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나희덕 시인 분석 및 감상 5페이지
    1. 들어가며 나희덕 시인을 알기 위하여 내가 처음 해야 했던 일은 시집을 읽어 보는 것이었다. 그리고 평론가들이 써 놓은 나희덕에 대한 비평이나 서문등을 읽어보는 것이었다. 한 여자이자 어머니, 아내, 자연을 사랑하고 숲을 사랑하는 그녀에 대한 마음을 이해하기에는 충..
  • 나희덕 시 분석 5페이지
    나오면서 시는 상징의 예술이다. 열 마디로 백 마디의 말보다 더 가슴에 와 닿는 이야기를 해 줄 수 있는 게 바로 시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우리들의 마음 싶은 곳에서 거센 소용돌이가 일어날 때 긴사설보다 한 줄의 명언이 그것을 잠재우는 일을 할 수 있다는 것을 잘 알고..
  • 나희덕 발제문 4페이지
    * 나희덕의 삶과 시세계시인 나희덕은 1966년 충청남도 논산에서 태어났다.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와 동대학원을 졸업했다.1989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시 <뿌리에게>가 당선되어 등단했다. 나희덕은 차분하면서도 공동체적 삶에 대하여 깊은 애정과 관심을 보여주는 전통적인..
  • 나희덕시인의 `배추의 마음` 2페이지
    나희덕 시인의 ‘배추의 마음’은 애정과 교감의 대상으로서 배추에 대한 화자의 애틋한 마음이 녹아들어 있는 자연친화적이고 서정적인 성격의 시이다.결실(수확)의 계절인 가을을 맞이하여 배추를 바라보는 화자의 심정이 배추, 배추벌레를 의인화하여 표현함으로써 생명에 대한 신비..
  • 뿌리로부터 길어 올려진 따뜻한 교감 -나희덕의 시세계- 7페이지
    나희덕 시인의 약력1989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시〈뿌리에게〉가 당선되어 등단1998년 17회「김수영문학상」2001년 12회 「김달진문학상」 2001년 9회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문학 부문 2003년 48회「현대문학상」2005년 1회 「일연문학상」 2005년 17회「..
  • 일반논문 : 현실의 불모성과 존재의 길 찾기 -나희덕 시 연구- (Papers : The Harmonic Sympathy of Sterile Reality and Life -A study on the poem of Na Hee Deok) 24페이지
    한국문학연구학회 현대문학의 연구 이영섭 ( Young Sup Lee )
  • 작가 나희덕 5페이지
    2. 그녀의 삶에서 그녀만의 시를 발견하자 이상주의자였던 아버지; 아버지는 한때 필경사였다. 글이 아니라 글씨를 쓰던 분. 다음날 아침 결재를 받아야 할 서식들을 건네받아 밤새도록 가리방(철필)을 긁었다. 그는 원래 독실한 신앙인이었다. 나평 강씨. 올해 예순여섯. 현..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시인 나희덕-&#039;그 말이 잎을 물들였다&#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