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 윤흥길

등록일 2003.01.1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한국 전쟁은 동족상잔의 비극이었으며 서양의 공산진영과 자유진영의 이데올로기가 맞붙은 대리전이었다. 경직된 정치 이념의 체계인 이데올로기의 대립은 한반도에 전쟁이란 재앙을 불러왔고, 사람들은 이유도 모른 채 죽고 고통받아야 했다. 반세기가 넘은 지금에도 한반도는 허리를 잘린 채 붉은 피를 뚝뚝 흘리며 상처를 치유하지 못하고 있다. 그렇기에 우리가 전쟁의 고통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파행과 질곡의 삶을 살 수 밖에 없는 운명을 지니게 되었는지도 모른다. 현대 소설사를 톺아보면, 한국 전쟁을 소재로 한 소설이 수없이 쓰여져 왔으며 지금도 계속해서 쓰여지고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우리는 이러한 소설을 가리켜 6·25소설, 분단소설, 전쟁소설 등 다양한 명칭으로 부른다. 문학에서 '사랑'과 함께 가장 많이 등장하는 주제가 '전쟁'이다. 전쟁에서 문학의 역할은 무엇일까. 소설가 황석영은 말한다. '저는 전쟁에서 문학의 역할이 진도 '씻김굿'의 굿 중 극인 '다시래기' 같은 역할을 한다는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