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시] 타자로서의 당신을 발견하다, 허수경 ‘혼자 가는 먼 집’

등록일 2002.12.28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300원

소개글

허수경의 시를 나름대로 자아와 타자의 관점에서 분석해본 것입니다. 좋은 학점받은 창의적인 보고서입니다.

목차

들어가며
당신이라는 이름
집과 길
당신
킥킥거리며, 그리도 살아야 하는 이유

본문내용

‘혼자 가는 먼 집’은 시의 제목이면서 또한 시집의 이름이기도 하다. 집과 길은 서로 상대되는 개념이다. 집은 늘 그 자리에 있는 것으로 不動의 것이다. 반대로 길은 運動의 개념이라 할 수 있다. 그리고 ‘나’는 언제나 어딘 가로 향하는 길 위에 있다. 세상은 ‘나’에게 여관이나 싸구려 여인숙 정도 밖에 되지 않는 곳이어서 내가 어디에 있든 다시 떠날 것을 준비하게 되는 것이다. 길 위에 있다고 하는 것은 안정된 삶 -따뜻한 밥이며 가족과의 시간, 세상에서 가장 편안한 내 방의 안식-을 누릴 수 없음을 뜻한다. 혼자 가는 먼 집이라는 말에서 시인이 가는 모든 길이 아마도 집으로 향해 있으리라는 것을 알 수 있지만 집은 너무나 멀고 영원히 도달하지 못할 것도 같다. 하여 우리는 어쩔 수 없이 그 불안한 행로에 귀를 기울여야만 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현대시] 허수경 혼자가는 먼집 정든병 1페이지
    대책이 없는 세상일까? 포기한 세상일까? 이 시에서는 ‘힘 없음’이 느껴진다. 무기력한 시라고 보고싶은 것이다. 세상에 정들 것이 없어서 차라리 병에 정든다라는 것은 그만큼 지치고 힘이 든다는 말일텐데, 그것은 2행에서와 같이..
  • [감상문]혼자가는 먼 집- 허수경 2페이지
    혼자 가는 먼 집` 시집 제목으로만 봐도, 외로운 느낌이 강한 시집의 제목 아닌가?, 화자의 아픔과 슬픔, 미련이 그야말로 참혹하게 담겨져 있는 시집인거 같다. 인생을 다 산 듯한 느낌? 젊음을 다 소진해 버린 또는 인생을 ..
  • 시분석 오규원-비가와도 젖는자는 2페이지
    1연 : 강가에서 그대와 함께인 내게 내리는 비는 시련을 상징한다고 생각한다. 제목인 순례와 관련하여 생각해보면 그 시련은 순회하는 운명 혹은 시련을 상징했다고 볼 수도 있고, 작가가 글을 쓸 당시의 시대 상황적 시련 혹은..
  • 김지하 - 작품 분석 - 연구 - 등등 21페이지
    1. 김지하 (본명은 김영일(金英一)) 는 누구인가? 김지하(金芝河, 1941년 2월 4일 ~ )는 대한민국의 시인 - 《토지》로 유명해진 소설가 박경리의 사위 - 목포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미학과를 졸업 - 종교..
  • 현대시 김용택- 작품 분석 - 연구 - 등등 8페이지
    <서론> 1-1> 시인소개 1948년 전북 임실 출생 1982년 창작과 비평사의 21인 신작 시집 『꺼지지 않는 횃불로』에「섬진강1」들을 발표하면서 작품활동을 시작함 1985년 첫시집 『섬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현대시] 타자로서의 당신을 발견하다, 허수경 ‘혼자 가는 먼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