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학] 통일신라시대의 토기

등록일 2002.12.2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좋은 점수를 받은 레포트입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목차

◎ 통일신라시대 토기의 전반적인 변화
◎ 통일신라신대의 토기는 몇가지 성격으로 구분된다.
◎ 통일신라시대 토기의 형식을 3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 통일신라시대의 생활용기
◎ 참고문헌

본문내용

◎ 통일신라시대 토기의 전반적인 변화
6세기 중엽이후 (진흥왕대)에 고구려, 백제의 돌방무덤이 경주에 들어오면서 토기에도 새로운 변화가 일어난다. 즉 짧은 다리에 넓은 굽이 달려 있고 네모, 마름모꼴의 작은 굽구멍이 뚫린 굽다리접시와 뚜껑사발(유개합 有蓋盒)이 나타나는 것이다. 통일신라토기의 가장 큰 특징은 도장무늬이다. 그릇에 도장무늬를 찍는 것은 신라시대부터 나타나지만, 통일신라시대에는 도장무늬만으로 그릇의 표면을 장식한다.또 다른 특징은 굽다리가 낮아지는 것이다. 신라, 가야토기의 구멍 뚫린 높은 굽다리는 진흥왕 때부터 낮아지기 시작하고 굽다리의 구멍도 작아진다.그리고 그릇의 표면에 녹색 유약을 바르는 녹유(연유)토기도 만들어진다. 이러한 토기들을 통일신라의 토기와 구분하여 통일양식의 토기라고 부른다. 이시기에 있어서의 토기는 고신라 토기의 태토나 소성방법이 같으나 기형과 문양에 있어서 많은 변화를 나타내고 있다. 태토라는 것은 토기를 빚을 때 원료가 되는 흙을 말한다. 질그릇이나 도자기의 밑감이 되는 흙이다. 토기의 기대나 이형토기 등이 없어지며 또한 고배·장경호 등의 받침이 짧아지는 형태로 변하고 있고 뚜껑 꼭지에 있어서도 보주형의 꼭지가 나타나고 있는 점이다. 고배라는 것은 굽다리 접시로 접시에 높은 굽을 붙인 잔으로 잔에 뚜껑 받이가 있는 형시과 없는 형식이 있다. 신라, 가야 고분에서 주로 출토된다. 장경호는 긴목 항아리, 긴목 단지라고도 한다.

참고 자료

한국사 9 - 통일신라시대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토기]토기의 무늬 연구 8 페이지
    Ⅰ. 서 론 토기란 점토를 재료로 하여 형태를 만들고 불로 구운 다공질의 용기로써, 아직 사람들이 불을 다루는 것이 미숙하여 높은 온도를 유지하지 못했을 시기에 만들어진 것으로 현재까지 계속해서 사용되고 있는 것이다...
  • 우리나라 도자기의 모든것! 13 페이지
    1. 우리나라 도자기의 발전과정 우리나라 도자사는 8천여 년 전 신석기시대 빗살무늬에서 시발하여, 청동기시대에는 흑도 ? 홍도 그리고 옹관으로 발전되었고, 철기시대에는 김해토기를 생산함으로써 원심력을 이용한 물레 성형기법..
  • 통일신라시대의 토기 3 페이지
    ◎ 통일신라시대 토기의 전반적인 변화 6세기 중엽이후 (진흥왕대)에 고구려, 백제의 돌방무덤이 경주에 들어오면서 토기에도 새로운 변화가 일어난다. 즉 짧은 다리에 넓은 굽이 달려 있고 네모, 마름모꼴의 작은 굽구멍이 뚫린 ..
  • [역사] 토기의 역사적 변천 24 페이지
    인류가 고안해 낸 갖가지 조립법은 크게 날것, 가열, 발효로 분류 할 수 있다. 그중에 서도 가열은 섭취할 수 있는 음식의 종류를 비약적으로 증가시켜 인류의 식생활을 획기적으로 바꿔놓았다. 불의 사용은 음식의 화학변화를 촉진하..
  • [토기] 토기 발전사 20 페이지
    토기의 시대별로 발전사 과정을 이야기함.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