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르헤스 '픽션들'

등록일 2002.12.22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보르헤스 『픽션들』에 나오는 <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이 있는 정원> 에서 '추리소설 구조'에 대한 것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보르헤스는 소설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플롯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그리고 바로 이러한 플롯에 의해 전개되는 소설이 추리소설이라고 말한다.
"아주 잘 짜여진 플롯은 문학이 독자에게 제공해야할 최소한의 약속이다"고 보르헤스는 말한다. 이렇게 플롯에 의지하는 보르헤스는 추리소설을 선호했다. 추리소설은 등장인물들의 성격이나 심리상태에 의해 결정되기보다는 자체의 플롯에 의해 전개되는 장르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추리소설의 구조가 명백하게 나타나는 작품이 『정원』이다. 정원에는 2 개의 사건이 발생하고 2개의 사건이 각각 다른 사람에 의해 해결되는 구조이다. 서로 얽혀있는 이중 문제를 풀어나가는 지적유희의 형식을 지니고 있다. 이 지적유희는 답이 장기라는 수수께끼에서 분명하게 나타나고 있다.
이러한 식으로 명백한 것 뒤에 감춰진 것을 찾아내는 작업은 독자의 몫이다. 그 과정은 마치 수학문제를 풀어 가는 과정과 유사하다. 수학문제를 풀어내는데는 공리와 정리를 이용해서 주어진 조건 하에서 풀어내야만 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보르헤스 <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들이 있는 정원> 줄거리 1 페이지
    「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들이 있는 정원」은 세계 제2차 대전 영국과 독일의 대립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작품은 칭따오 대학의 영문학 노교수인 유춘이 자신이 겪었던 사건에 대해 직접 구술하고 검토하며 서명하는 것으로 시작..
  • [문학감상문] 보르헤스의 '미로정원' 감상문 3 페이지
    일반적으로 시간이라는 것은 뒤로 흐르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이것은 직선적이며 영속적이다. 작가는 이 시간이라는 계념을 설명하고 부정하기 위해 천일야화와 플라톤, 책의 이야기를 등장시키고 있는데, 이것들은 모두 시간의 직선적인 ..
  • [문학감상문] 보르헤스의 ‘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들이 있는 정원’을 읽고 2 페이지
    ‘슬라이딩 도어즈’라는 영화가 몇 년 전에 개봉했던 기억이 있다. 그 영화에서 주인공이 지하철을 탓을 때와 못했을 때의 두 가지 상황에 대한 서로 다른 결말이 나타난다. 당시 상당히 흥미롭게 영화를 보았던 기억이 있다. 그리고..
  • 호르헤 루이스 보르헤스 3 페이지
    호르헤 루이스 보르헤스는 1899년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태어났다. 매우 명망 있는 가문 출신인 그는 어린 시절 주로 가정 교사를 통한 비정규 교육을 받고 자랐다. 또한 영국인이었던 할머니로부터 모국어인 스페인어보다 영어를 먼저..
  • 픽션들 3 페이지
    『픽션들』 호르헤 루이스 보르헤스, 『픽션들』, 민음사, 1999 『픽션들』은 다시 봐도 너무나 난해한 책이다. 몇 번이나 정독을 해야 할 만큼 이 책은 짧지만 긴 글이다. 책 속에 담긴 글자는 몇 자 안 되지만 그 속에 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